좋아하는 두 길드를 저격해서 용병 갈때

느끼는 이 충만한 배덕감..

난 ㅁ친놈인게 확실해..

제이통 노래 가사처럼

온몸이 살아있음을 느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