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르고 싶어도 보이는 사람만 몇년째 보이는데 어떠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