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래 리그오브레전드에 전혀 관심이 없다가 평소에 좋아하는 스트리머를 통해 접하게 되었습니다.


모두가 조금씩 맞춰나가면서 좋은 결과 얻어가는 것을 보며 가슴이 뭉클했고 재밌게 보고 있습니다.


대회 잘 마무리 하셨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