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구리 선수는 기흉으로 불참을 선언했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