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9 Rush이윤재: 북미 솔큐도 더럽다





한국 솔로큐는 북미 솔로큐보다 더럽다고 진지하게 생각했었거든요
그런데 제 영어 실력이 나아지면 나아질수록
북미애들이 뭐라고 말하는건지 알아듣기 시작했죠
아니면 뭘 하는건지
지금은 똑같다는걸 알겠네요



ㄴ[–]MadJango 176 점 8 hours ago 
There's also a shit load of sarcasm/jokes in high elo NA solo queue, I'm not so sure it translates that well. There are definitely some ragers in NA, but it definitely seems much more tame than KR.
높은 elo의 북미 솔로큐에는 개같은 조롱/농담이 넘쳐나긴하는데, 그게 제대로(* 외국인에게)번역될지는 모르겠네. 분명 북미에는 빡친놈들이 몇몇 있긴 하지만, 한국보다야 잘 다스려지고 있는 것 같은데.

 ㄴㄴ[–]Insecticide 78 점 7 hours ago 
 -seems much more tame than KR.-
 NA is a joke in terms of word usage for offending someone. I played there for the first 2 and a half seasons and the most commonly used word was "idiot". In other regions, people start up by calling your mother a whore, telling you to get cancer, kill yourself or some other terrible things.
 I miss NA so much. As far as I remember players in NA showed more frustration than actual toxicity
 -한국보다야 잘 다스려지고 있는 것 같은데.-
 북미의 농담은 누군가의 기분을 상하게 하기 위한 용도잖음. 나는 시즌2 중반부터 시작했고 당시 흔히 쓰이는 욕은 "바보"정도였음. 다른 지역에서는, 사람들이 니앰창, 암에나 걸려라, ~~로 자살해라 같은 끔찍한거부터 시작했는데말야
 그때 북미가 정말 그리워. 지금까지 내가 기억하는 북미 플레이어들은 직접 악성행위를 하기보다는 불만을 표하는 쪽이었는데.



ㄴ[–]NYCharlie212 430 점 8 hours ago 
I think no matter where you go, there always will be toxicity. The thing is where it stems from. In KR it seems the flame comes mostly from people being pissed off that theres a feeder on the team. In NA its more often than not just a bunch of people starting to troll since the game isn't taken as seriously.
난 어디인지는 문제가 아니라고 생각함, 악성 유저는 항상 있지. 문제는 어디서부터 기인하느냐야. 한국에서는 대개 팀의 구멍으로부터 엿을 먹게되는 사람들에게서 불이 붙기 시작하는듯해. 북미에서는 이게 더 빈번하긴 하지만 게임이 진지하게 진행되지 않는다고 한무리의 사람들이 트롤을 시작하지는 않거든

 ㄴㄴ[–]buttasquirrel 115 점 8 hours ago 
 Although I haven't played on Korean solo queue, it does seem like it's more actively aggressive as opposed to NA where it's mainly passive aggressive.
 한국 솔로큐를 해본 적은 없지만, 북미의 악성유저는 수동적으로 공격적인데 비해 거긴 더 적극적으로 공격적인 것 같더라고.

   ㄴㄴㄴ[–]420OnMy69th 73 점 8 hours ago 
   Because you get banned by lyte-bot
   그야(* 북미는) Lyte-bot에게 정지당할테니까

     ㄴㄴㄴㄴ[–]Fiiiiisooosa 283 점 7 hours ago 
     I will take passive agressiveness and memes over wishing death and cancer to my family any day. And if that is because of Lyte, then he did a good job. I cant understand the hate boner this sub has with Lyte, most of his statements seem pretty reasonable to me
     저는 언제던지 제 가족더러 암에 걸리거나 죽으라는게 아닌 수동적인 공격성이나 밈을 보곤하는데 만약 그게 Lyte 덕분이라면 그가 잘하고 있는 건데요. 나는 여기 댓글들이 Lyte를 계속 증오하는걸 이해할수가 없군요. 그가 한 말의 대부분은 저한테는 꽤 합리적으로 들리는데.

       ㄴㄴㄴㄴㄴ[–]Bunnylove_ 131 점 6 hours ago 
       I'd rather have someone wishing me cancer and playing the game proplerly than someone passively aggressively trying to piss me off and throw the game to avoid getting punished
       나는 누군가가 나보고 암에 걸리라고 해대면서 게임을 제대로 플레이하는쪽이 누군가가 나를 엿먹이려고 하면서 처벌 피하는 수준의 게임쓰로잉을 하는 수동적인 공격성보다야 나을거같은데 

-------------------------------------------------------

갑자기 상위권에 올라온게 눈에 띄어서 몇개 번역해봄

댓글의 상당수가 개드립이거나 아니면 엥? 한국섭 거기 완전 헬지옥아니냐? / 남 욕 탓하기 전에 님부터 돌아보셈
뭐 이런 뻘글들이라 그다지 번역할만한게 없어서 진짜 최상위 몇개만 건져옴
흠... Rush 요즘 마음고생이 심한듯?
????? 의문의 1패 추가


추신

쏘린 만평에 대한것도 레딧에 떳음
근데 어째 레딧은 거의 쏘린에게 비아냥거리는 댓글 위주인듯?

Lv76
가루멘탈
11%
 
경험치
262,884
베니
353
이니
324,327
  • 명성치8375
  • 제니790
  • 9
  • 1
  • 5
  • 5

2016 丙申年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증글 3추글 즐겨찾기
최근 방문한 게시판
    초기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6602      [기타]  SKT T1, 테디 영입 완료?? [36] 4비연필 07:02  13865 0
    6600      [레딧]  프나틱 캪스 FNC Caps 아버지 아들 .. [11] 통역충 11-05  17324 1
    6598      [레딧]   구 WE 미샤야 결혼  [33] 롤덕후 10-23  29685 1
    6596      [기타]  UZI 인터뷰  [34] 쓸데없이시비 10-15  58103 0
    6595      [기타]  kt vs EDG 해외반응  [21] 하느르 10-14  40165 4
    6594      [레딧]  우지사건관련 한국입장글들이 레딧에서 비공테.. [22] 후레라디 10-09  37669 13
    6592      [레딧]  한국인들이 중국인들만 만나면 상위티어구간에..  [113] 쓸데없이시비 10-07  47166 11
    6589      [레딧]  RISE (worlds 2018) 반응 [19] 정성하 09-27  26317 4
    6588      [레딧]  케일 리메이크 관련 QnA(게임플레이, 스..  [29] Kanaph 09-25  26734 9
    6587      [레딧]  메들러 ,피오라, 오리아나, 아트록스 언급 [18] 라일레이 09-20  25139 27
    6586      [레딧]  메들러, 9.14일 코멘트 모음 [7] 라일레이 09-20  6559 0
    6585      [레딧]  메들러, 자이라 언급. [9] 라일레이 09-20  9441 0
    6584      [레딧]  8.19 패치 메들러코멘트 - 2 (블라.. [14] 라일레이 09-15  14422 4
    6583      [레딧]  8.19 패치 메들러코멘트 (알리, 리안.. [11] 라일레이 09-15  11900 3
    6582      [기타]  롤드컵 선발전 SKT vs Gen.G 일본.. [17] 클릭 09-14  13985 0
    6579      [레딧]  메들러, 탈리야 언급 [9] 라일레이 09-08  15339 0
    6578      [레딧]  요릭 그 4번째 /누누/ 다가오는 서폿템.. [6] 라일레이 09-08  12654 1
    6577      [레딧]  라이엇 게임즈 임직원들, PAX 페미니즘 ..  [83] 간절히원한다 09-04  25779 37
    6576      [레딧]  레딧과 해외에서 불타오르는 라이엇  [59] 간절히원한다 09-03  17416 4
    6575      [레딧]  레딧에서 한국이 욕을 먹고 있습니다. [19] 웃는나무 08-31  30812 9
    6574      [레딧]  서버렉/리산드라,니달리,엘리스,조이,베이가.. [14] 라일레이 08-31  7818 4
    6573      [레딧]  유저 - 오공리워크는 왜 안됨?+공식 VG.. [7] 라일레이 08-31  7764 0
    6572      [레딧]  메들러, 요릭 언급 3번째. [3] 라일레이 08-31  2923 0
    6571      [레딧]  메들러, 롤드컵위해 많은 챔피언 너프/버프.. [7] 라일레이 08-31  4765 0
    6570      [레딧]  리산드라 패시브/챔피언 숙련도 그래프/우르.. [3] 라일레이 08-29  7797 4
    6569      [레딧]  메들러, 가렌 요릭 언급 2번째 [13] 라일레이 08-29  4628 3
    6568      [레딧]  메들러, 부패 물약 언급 [10] 라일레이 08-29  6675 0
    6567      [레딧]  메들러, 가렌과 요릭 언급, 솔라리. [13] 라일레이 08-23  10752 3
    6566      [레딧]  메들러, 조이에 관해서 [2] 라일레이 08-23  6111 0
    6565      [레딧]  메들러, 라이즈 너프에 대해/렝가 은신지속.. [3] 라일레이 08-23  5179 0
    6564      [레딧]  메들러, 이즈리얼/신챔 연기/드락사르,갈퀴 [6] 라일레이 08-23  7585 3
    6563      [레딧]  롤드컵과 패치 플랜, 8.17에 관해서 [5] 라일레이 08-23  4445 3
    6562      [레딧]  메들러, 진 베이가 탐켄치 람머스 언급 [31] 라일레이 08-18  13460 6
    6561      [레딧]  메들러, 아칼리의 현재 상황에 만족스러워 [1] 라일레이 08-18  5751 6
    6560      [레딧]  메들러, 룬너프,오공,조이,탐켄치,탱커,트.. [5] 라일레이 08-18  6394 5
    6559      [레딧]  유저 "넌 박물관에나 어울리는 구닥다리야!..  [3] 라일레이 08-17  10334 4
    6558      [레딧]  리산드라/카르마 버프는 언제쯤 ? / 신규.. [3] 라일레이 08-17  4437 1
    6557      [레딧]  리안드리/다음시즌 룬 스탯에 관해/전체피해.. [6] 라일레이 08-17  3200 1
    6556      [레딧]  메들러, 조이는 계속 작업중 [4] 라일레이 08-17  2784 0
    6555      [레딧]  룬테라 맵 제작은 어떻게 했니? [6] 라일레이 08-15  3315 4
    6554      [레딧]  누누 일러스트에 나온 페어리에 관해서  [8] 라일레이 08-15  5217 3
    6553      [레딧]  누누와 윌럼프 수정안 [2] 아로라 08-15  3226 0
    6552      [레딧]  시작 아이템의 다양화 계획 폐기 [1] 라일레이 08-12  11348 1
    6551      [레딧]  유령게 , 밸런스 팀을 몇주 전에 떠나 [4] 라일레이 08-12  6403 4
    6550      [레딧]  누누 출시일/조이너프에 관해/케일,모르가나.. [18] 라일레이 08-11  12164 7
    6549      [레딧]  서포터 밸런스(파이크, 카르마, 룰루, 소.. [8] 라일레이 08-11  9171 4
    6548      [레딧]  모데카이저 내년 리워크 예정 [17] 라일레이 08-11  7895 4
    6547      [레딧]  요릭(및 가렌) 너프에 대한 메들러의 생각 [2] 라일레이 08-11  5138 2
    6546      [레딧]  가는 중 핑 개선 [3] 라일레이 08-11  3905 0
    6545      [레딧]  조이 너프 예정 [4] 라일레이 08-11  3626 4
     1  2  3  4  5  6  7  8  9  10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