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시 kt팬 하던 입장에서 애를 얼마나 몽둥이찜질을 했길래 아직까지도 폼을 못찾는건지 싶을 정도
하도 쎄게 후려서 아예 기억을 잃어버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