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조규남이 끝까지 자기를 이용만 하다 버릴 패였던 건데.. 한번 만나봤어야 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