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씨맥 선수발굴 미쳤다. 
진짜 신인 발굴만큼은 인정해야돼

뭐 이런 식으로 지금 DRX 선수들을 발굴했다면서 칭찬하는데 

표식같은 경우도 씨맥이 작년에 지도했으니까 아예 틀린 말은 아니지만..
뭔가 지금 DRX의 좋은 성적이 씨맥의 칭찬으로 이어질만큼인가 싶긴 함

김무성 코치를 만든 씨맥 뭐 이런 식으로도 칭찬하기도 하는데
그래도 지금 임시로 감독해주는 쏭의 역할도 있다고 보는데 생각보다 언급이 너무 적음.

솔직히 작년 DRX식 밴픽 뇌절 때문에 커뮤니티가 시끄러웠던 적도 딱히 없고
오히려 작년의 표식보다 올해의 표식이 더 대단하다 싶은 느낌도 날 때가 몇번 있고
깜짝픽 도문박사나 우디르를 꺼내서 혁명을 일으키면서 재미도 있고

씨맥이 감독이던 시절보다 잡음은 적으면서 성적 잘 내고 있는데 쏭은 생각보다 관심 못받는거 같애.
오랜만에 LCK 감독하는건데 말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