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게시판 이용 규정
 ※ 규정위반시 무통보 삭제 및 추가 조치가 있을 수 있으며, 일정 이상 위반시 오이갤 이용이 제한됩니다.

 1. 제목에 닉네임 언급하거나 특정 친목/저격 행위는 금지됩니다.
 2. 욕설 및 근거없는 비방, 혹은 모욕적인 언사 사용 자제 바랍니다.
 3. 카테고리가 맞지 않을 경우, 삭제될 수 있습니다.
 4. 고의적으로 분쟁을 조장할 경우,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5. 썸네일은 물론, 본문에서도 음란물 규정을 준수해주세요. (음란물 상세 규정 바로가기)
 6. 대다수의 국민 정서에 반하는 내용은 지양해주세요
 7. 일반 대중의 정서에 반하는 패륜적인 표현은 금지입니다.
 8. 제목에 직접적인 추천/이니 구걸 및 내용없는 마무리 일격 요청글 자제 바랍니다.
 9. 혐오스럽거나, 고의적인 낚시성 글도 지양해주세요.
 10. 저작권에 위배되는 사진, 이미지, 기사, 웹툰 등은 삭제됩니다. (기사는 일부 발췌+링크로 올려주세요)

 ※ 더 상세한 규정은 오픈 이슈 갤러리 개편 규정(클릭!)을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 이미지나 영상이 포함되지 않은 글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 오픈이슈갤러리를 비롯하여 인벤에 대한 의견은 help@inven.co.kr로 보내주세요!
 

흔한 한국의 샤먼



동물사랑실천협회는 안성 전기톱 사건의 주인공인 또순이가 맹견이라는 이유로 많은 분들의 오해를 받고 있는 상황에서 가해자가 진술도 번복하고 본인에게 유리한 상황을 조작주장하고 있는 바우리가 할 수 있는

 다각도의 방법으로 이 사건의 진실을 규명하고자 합니다동물이 말을 하지 못한다는 이유로 인해 사건이 은폐

조작되고 있다는 사실에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으며살아남은 유일한 목격자가 사람이 아닌 또순이의 자견인

 희망이라는 이유로 또 다시 사람에게만 유리한 상황으로 사건이 전개되고 있기에 우리는 동물과 대화를 

할 수 있는 애니멀 커뮤니케이터들의 도움을 구하기로 하였습니다이 교감 내용은 객관적 진술로 법정에서

사용할 수는없지만,동물이 사람과 교감을 할 수 있음을 신뢰하는 분들이 사건을 이해하시는 데 도움이 되고

경찰에 참고자료로 제출하기 위해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먼저 애니멀 커뮤니케이터 박민철님이 보내주신 또순이와의 교감 내용은 아래와 같습니다.

박민철님은 또순이의 사건이 살해도 아니고 살육도 아니며 거의 도축수준이었다고 느낀 바를 말하고 있습니다.

 


또순이의 답변

1. 살해 될 때의 상황을 설명해 주세요.

나는 원래 사람에게 친절한 성격이고 호기심이 많은 성격이다그 날 친미감을 표현하기 위해 이웃집에 

놀러갔을 뿐인데 그 집 개가 가라고 짖어서 나도 왜 그러냐고 대꾸했을 뿐이다.



2. 그 다음 상황은?

그 집 개가 먼저 가라고 했고난 좋게 넘어가려고 했는데 그 집 개들이 모두 나를 향해 합세해서 짖기 시작했다그리고는 사람이 갑자기 나타나면서 굉음이 들렸다난 깜짝 놀랐다난 그 소리에 놀라서 사람을 보고 짖었다.

그런데 그 사람은 계속 공격적인 모습이었다.

그 사람이 나를 쫓아내려고 계속 겁을 주었다도망갈 곳이 없어 어쩔 수 없이 나도 방어 차원에서 뛰어 올랐다.

사람이 나에게 달려들었지만 나는 전혀 물지 않았다굉장히 큰 소리가 나서 방어하려고 했을 뿐이다.



소리가 너무 커서 뛰어 올랐는데 톱으로 나를 베어 버렸다 그리고는 그렇게 나를 방치했다.

그 광경을 여자 한 사람이 지켜보고 있었다.



3. 그 사람에게 하고 싶은 말은?

그 사람도 나를 보고 놀랬을 수는 있다고 생각한다실수로 나를 그렇게 했다고 생각할 수도 있다그러나 그렇게 했다고 해도 내가 그렇게 심하게 다쳤는데 나를 위해 아무런 후처치를 해 주지 않은 것은 이해되지 않는다.

억울하다내가 왜 죽어야 하는지 모르겠다난 의문도 모르고 죽게 됐다.



4. 이전에 다른 사람이나 개를 문 적이 있는가?

난 이전에도 다른 사람이나 개를 문 적이 없다이번에도 다른 개를 물지 않았다.

난 나를 해친 그가 좋은 사람인 줄 알았다그래서 놀러갔다.

친밀감 나타내려고 갔는데 왜 나한테 이렇게 했을까?

겉모습이 크면 무조건 사나운 것인가그럼 인간도 크면 사나운가?

큰 사람은 이유도 없이 피해를 받아야 하나난 오해를 받아서 속상하다.

견종이니 뭐니 이런 말은 굉장히 가식적인 것이다다 인간이 만들어 낸 것이 아닌가?

이런 인간의 생각이 우습다.

인간의 사고가 우습다우리를 이런 모습으로 이렇게 크고 검게 만든 것은 결국 인간이 아닌가?

난 인간을 공격할 마음도 없었다.

우리를 겉으로 보고 판단하지 말아라당신들의 겉모습도 아름답지 않다.

우리는 인간이 먼저 공격태세를 보이지 않는 이상 절대 먼저 공격하지 않는다.

모든 것은 인간이 먼저 시작하는 것이다.

 




희망이의 답변



엄마는 평소에 사람과 친하고 친밀감을 형성한다호기심이 많아서 여기저기 다닌다그런데 갑자기 사람이 

나타나서 공격적인 태세를 취했다동시에 거기 있는 개들이 엄마를 보고 마구 짖었고주인과 개들이 합세해 

공격적 태세를 취했다.엄마는 방어적 태세를 취했다그럼에도 그 사람과 개들은 공격적이었다엄마는 인간이

큰 소리를 내며 다가오자 뛰어 올랐다그 순간 알 수 없는 굉음 내는 쇠붙이로 엄마를 몇 차례 내려쳤다.

다른 사람은 구경했다엄마는 너무 순둥이다 .엄마는 착하고 바보처럼 보일 정도이다

너무 순하고 사랑스럽고 질투심도 많았다. 나도 성견이 된 후 다른 개나 사람을 공격한 적이 없다

옆에서 베인 것을 보고도 나는 아무것도 할 수 없었고 지켜주지 못했다나만 살아남은 게 후회스럽다

나는 엄마가 죽을 때 아무것도 해줄 수 없어서 미안했다.



우리를 피해 가는 사람들을 본 적이 있다하지만우리를 이런 모습으로 

만들어놓은 것은 인간이다인간들이 우리 모습을 이렇게 만들어 놓고 우릴

왜 이렇게 대하는가사람을 참 좋게 봤다꼬리도 흔들고 엉덩이도 흔들고

인사했다하지만 처참하게 당했다나는 그 일을 보고 심리적 충격을 받았다

그 집 개가 먼저 우리를 보고 짖었다.



우리가 사람을 물 생각이 만일 있었다면그 사람은 벌써 죽었다.

하지만 우리는 사람을 물 생각이 전혀 없었고공격하지도 않았다.

화를 내지 않고 참았다공격할 마음이 없었다그런데 왜 이렇게 했는지 모르겠다.

엄마가 죽고 난 후 같이 죽고 싶다.





안성 전기톱 살견사건 당시 동물보호단체가 애니멀 커뮤니케이터 불러서 쓴 소설


에라이
Lv79
북극의신사
73%
 
경험치
353,261
베니
885
이니
57,803
  • 명성치2995
  • 제니133
  • 9
  • 5
  • 5
  • 4
  • 5

듀로탄 얼라이언스

           Private           

 ■■ 

2014.3.27. CLEAR!


    Private First Class  

 

2014.10.30. CLEAR!

       

       Corporal        


       Sergeant        


인생은 가까이서 보면 비극이고, 멀리서 보면 희극이다.


- 찰리 채플린     


강원도 강릉시 강릉우체국 사서함 25호

중거리 유도무기 발사운용병

(2013.12.30 ~ 2015.12.29)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 인벤에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 바르고 고운 말로 성숙한 게시판 문화를 만들어 나갑시다.
 
인증글
이미지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기타] (답지???????)이해하면 무서운 이야.. [3] 재밌는겜w 02:36  165 0
   [이슈] [후쿠시마의 진실]'맛의 달인' 만화작가.. [6] 키0드레이번 02:19  671 0
   [유머] "예수 믿으세요" [10] 미트볼 01:57  1278 0
   [기타] 치마와 다리로 보는 양말과 스타킹 [10] 하나이로 01:52  1923 3
   [유머] 컴터하지마.배째 [8] 하나이로 01:41  1962 0
   [유머] 어휴... 저런 기본적인 걸... [13] 하나이로 01:39  1936 0
   [연예] 욕설논란에 대한 기자의 시선 [5] TheGray 01:32  1477 0
   [유머] 신부얼굴보고 자살할려한 신랑 [16] 유키후유 01:03  3202 0
   [연예] 윤하 데뷔 초 사진 [4] 레이븐스턴 00:51  2336 0
   [기타] 겜속에 들어가는 만화.cartoon [18] 낙인 00:45  2330 0
   [사진] 130년 된 카메라로 찍은 현재 영국의 .. [1] sDavids 00:38  2764 0
   [유머] 옛날유머짤, 알고보니 유병재 ㅋㅋㅋ [10] 리즈엘하르 00:36  3650 0
   [유머] 자네들은 노비가 아니야 [5] sDavids 00:35  2898 0
   [사진] 모성애.jpg [7] 낙인 00:34  2334 0
   [사진] 최면냥.gif [8] 낙인 00:33  1562 0
   [사진] 다이빙냥.gif [7] 낙인 00:33  1301 0
   [유머] '돈 안 되는 거 뭐 하러 하냐'에 대한.. [9] sDavids 00:32  2455 0
   [사진] 견찰관.gif [4] 낙인 00:32  1524 0
   [이슈] 기묘한 발언 [7] sDavids 00:32  1987 0
   [사진] 비상 [6] 아브라카 00:24  1373 0
   [유머] 팬미팅에 머리감고가야하는이유 [5] 아브라카 00:22  4146 0
   [유머] 논리왕 호머심슨 [3] 아브라카 00:20  2161 0
   [이슈] 이태임 - 예원 사태를 여자가 분석한 글 [56] 아브라카 00:19  2859 0
   [이슈]  '소년 북파 공작원' [4] esurain 00:19  603 0
   [기타] 3) 사악한 혹부리영감의 야욕 [11] 운수대통색히 00:04  1625 0
   [기타] 2) 사악한 혹부리영감의 야욕 [1] 운수대통색히 00:04  1027 0
   [기타] 1) 사악한 혹부리영감의 야욕 [3] 운수대통색히 00:04  1374 0
   [기타] 제발 좀.. [10] dytpql 23:59  1527 0
   [기타] (펌)이해하면 무서운 이야기 [63] 폭주한지식 23:58  2888 0
   [기타] 장도리 예언가인가? 또 적중 [18] 듀륏체리 23:52  3126 0
   [유머] 재앙 수준의 한국영화 [27] sDavids 23:49  3874 0
   [유머] [스압] 도서관 쪽지 모음 [10] 애수향기 23:46  2185 0
   [유머] 내 여자친구가 마인부우라니 [11] 애수향기 23:46  4080 0
   [유머] 슬기찡 왜그래쩡 [2] 개꾸르 23:46  2778 0
   [기타] 피싱당한 연예인 [12] dytpql 23:44  2807 0
   [유머] 인류 최초의 무한동력 개발 [16] The리더 23:42  3111 0
   [계층] 미스테리 호러 혐오물... [6] 신을찾는병 23:41  2010 0
   [기타] 외국에 소개된 한국 미신 [24] dytpql 23:38  3155 0
   [유머] 피파의 P자도 모르는 규선이 형 [7] dytpql 23:36  2335 0
   [기타] G컵 이하 여성, 브래지어 착용 의미없어 [13] dytpql 23:33  2738 3
   [유머]  싸울 때 남친이 하는 단골 멘트 28선 [9] 연초희 23:33  1191 0
   [유머] 발빠른 SNL [7] LOVE이비 23:32  3762 0
   [연예]  듣기 좋은 밴드 뮤지션 추천합니다ㅎ      빌에반스 23:32  312 0
   [유머] 진화 하는 카카오톡 프로필 [9] Kairin 23:26  3641 0
   [계층]  레드제플린 [1] 위쉬본애쉬 23:24  419 0
   [기타] 온라인에서 발언은 득보다 실이 많은거 같.. [11] 꿀이요 23:23  1610 0
   [유머] 최악의 선배 [32] LOVE이비 23:17  3842 0
   [기타]  전쟁영화를 만들때 현실성을 떨어트리는 이.. [28] Descente 23:12  2700 0
   [유머]  [BGM]아저씨 이런데서 주무시면 죽어요 [12] 하나이로 23:07  2505 0
   [계층] 태임,예원,명박,민호,수지,태진아 ..... [8] 신을찾는병 23:06  2610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