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이슈갤러리 게시판 이용 규정
 ※ 규정위반시 무통보 삭제 및 추가 조치가 있을 수 있으며, 일정 이상 위반시 오이갤 이용이 제한됩니다.

 1. 제목에 닉네임 언급하거나 특정 친목/저격 행위는 금지됩니다.
 2. 욕설 및 근거없는 비방, 혹은 모욕적인 언사 사용 자제 바랍니다.
 3. 카테고리가 맞지 않을 경우, 삭제될 수 있습니다.
 4. 고의적으로 분쟁을 조장할 경우,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5. 썸네일은 물론, 본문에서도 음란물 규정을 준수해주세요. (음란물 상세 규정 바로가기)
 6. 대다수의 국민 정서에 반하는 내용은 지양해주세요
 7. 일반 대중의 정서에 반하는 패륜적인 표현은 금지입니다.
 8. 제목에 직접적인 추천/이니 구걸 및 내용없는 마무리 일격 요청글 자제 바랍니다.
 9. 혐오스럽거나, 고의적인 낚시성 글도 지양해주세요.
 10. 저작권에 위배되는 사진, 이미지, 기사, 웹툰 등은 삭제됩니다. (기사는 일부 발췌+링크로 올려주세요)

 ※ 더 상세한 규정은 오픈 이슈 갤러리 개편 규정(클릭!)을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 이미지나 영상이 포함되지 않은 글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 오픈이슈갤러리를 비롯하여 인벤에 대한 의견은 help@inven.co.kr로 보내주세요!
 

미로 찾기~

7년간 그린 미로 '소름'…"출구는 어디에?"

7년간 그린 미로 그림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7년간 그린 미로'라는 제목으로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7년간 그린 미로' 사진은 최근 일본의 한 트위터리안이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것으로, 가로 88cm, 세로 60cm인 A1 용지에 복잡한 미로를 정교하고 세세하게 그렸다.

이 트위터리안의 설명에 따르면 그의 아버지가 그린 미로로, 30년 전 7년이 넘는 기간 동안 직접 손으로 그렸다고 알렸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7년간 그린 미로 정교하다", "7년간 그린 미로 대박", "다음 날 이어서 그리는 게 가능했을까?", "7년간 그린 미로 소름 돋는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출구 찾다 맨붕 올듯

Lv69
코이케
50%
 
경험치
108,503
베니
6
이니
99,918
  • 명성치53
  • 제니0
  • 7
  • 4
  • 1
  • 1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 인벤에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 바르고 고운 말로 성숙한 게시판 문화를 만들어 나갑시다.
 
인증글
이미지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유머] 노스페이스 [33] 아브라카 12-21  14712 5
   [유머] 망함 [13] Macig 12-21  7300 0
   [유머] 자신감 넘치는 아이 [11] 아브라카 12-21  6886 0
   [유머] 현기증 나는 이유 [23] 쳐쳐 12-21  8479 0
   [유머] 양다리 걸림류 갑.jpg [18] o케르o 12-21  11398 0
   [기타] 머리를 묶은건줄 알았는데 [15] 태현군 12-21  7443 0
   [연예]  아이유 남의 노래 빼앗기 [23] 애수향기 12-21  7822 5
   [기타] 내년 삼성에서 10만원대 폰 출시 [13] 리페 12-21  7311 0
   [기타]  OST 연주-Pirates Of the .. [7] 팸플렛 12-21  906 0
   [유머] [17?]이래서 옷은 입어보고 사야함 [25] 사실난무 12-21  13960 0
   [지식] 갸루화장을 할 필요가 없는 EU [29] 사실난무 12-21  10380 0
   [유머] 저기요 공좀 차주세요 [14] 사실난무 12-21  7085 1
   [계층] [크아BNB]캐릭터들이 다 커버림. [29] 사실난무 12-21  6155 0
   [유머]  야X 볼때 참고해야 할 노래 [31] 흑곰탱 12-21  10288 10
   [기타] 위꼴 만화 [19] 문덕수 12-21  5889 0
   [기타] 노래하다 레고밟음 [16] 문덕수 12-21  6218 0
   [기타] 키울 맛 나는 피카츄 [14] 문덕수 12-21  6982 0
   [기타] 동양과 서양과 일본 [21] 문덕수 12-21  9013 0
   [기타] 흔한 모금활동 [25] 문덕수 12-21  5624 0
   [계층] 러시아에서 개발한 양면 스마트폰 [19] 방랑의갬블러 12-21  7852 0
   [사진]  (BGM) 도트로 그린 그림 [26] 상처 12-21  4181 2
   [기타] 신박한 그네 [18] 상처 12-21  5236 0
   [사진] 형님 이제 죽어주셔야겠어냥! [12] 상처 12-21  6088 0
   [기타]  (BGM) 야간 열차의 남자 [20] 상처 12-21  4599 0
   [기타] 투명인간 병장이랑 친했던 썰.txt [22] 상처 12-21  7957 1
   [사진] 회전 초밥 [8] 방랑의갬블러 12-21  5871 0
   [계층]  433.홍가혜(2) - 세월호 참사의 첫.. [26] v소울테이커v 12-21  2642 0
   [유머] 원빈을본 서양여자들의 반응 [28] 암여우 12-21  11136 0
   [기타] 초등학교교사 여초현상 심각 [38] 라이트앤솔트 12-21  9799 0
   [계층] 소름돋는 가정통신문 [12] 방랑의갬블러 12-21  4624 0
   [기타] 한국 인터넷 속도에 대한 미국 네티즌 반.. [33] 라이트앤솔트 12-21  7227 1
   [유머] 오징어생성기 [20] 암여우 12-21  6524 0
   [기타] 삼겹살의색 [11] 라이트앤솔트 12-21  5005 0
   [연예] 무지개유 [1] 방랑의갬블러 12-21  4670 0
   [기타] 양탕 을 아시나요 [38] 박우니루 12-21  5484 6
   [이슈] 술자리에서 말조심해야 하는 이유 [18] 칼있으마로키 12-21  8506 0
   [유머] 카톡고백 훈훈한 결말.kakao [55] o케르o 12-21  8403 0
   [유머] 온라인 추리법 [15] 비쟈크타르 12-21  7118 0
   [연예] 소장가치 있는 레인보우 [12] Seolhyun 12-21  11391 1
   [이슈] 군가산점 반대요??? [61] Seolhyun 12-21  6633 0
   [기타] 내일로 기차여행 추천코스 [24] 후룩쩝쩝 12-21  5084 4
   [유머] 보인다! 보여 [11] 후룩쩝쩝 12-21  11356 0
   [기타]  짐 캐리: 사랑 그리고 공포 [5] shunider 12-21  2025 0
   [기타]  마이클 조던: 단 하루도 빠짐없이 [14] shunider 12-21  4118 10
   [연예] AOA 초아 가슴에서... [11] Seolhyun 12-21  12902 1
   [유머] 한순간에 죽을고비 세번은 넘긴 움짤 [22] 엔터샌드맨 12-21  10467 0
   [유머] 무서운 한국여자 [17] 엔터샌드맨 12-21  18570 2
   [계층]  [롤주의]하늘을 날으는 아칼리 [15] 김수쿵 12-21  3408 0
   [유머] 아들아... 아버지의 원수를 갚아다오 [18] 엔터샌드맨 12-21  9271 0
   [연예] 걸그룹의 숨겨진 에이스들??? [14] Seolhyun 12-21  12265 1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