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롤챔스 스프링 1라운드 밴픽 분석

안녕하세요. 겨우겨우 3렙찍고 눈팅만하다가 칼럼도 쓰네요
여태까지 겜할때마다 엑셀에 정보 모아서 칼럼쓰려고 하는데 드디어 쓰게 되었습니다. 재밌게 보시고 피드백 해주세요~






눈이 좀 아프네요, 블루사이드하고 레드사이드 나눠서 입력을 하고, 1차 밴픽 2차밴픽 구분을 좀 해봤습니다.

먼저 1라운드 모든 밴픽을 적어봤네요..어마어마하게 많은데 제가 작성하면서 몇가지 집어갈 포인트가 보이더군요

먼저 자세히 볼 점은, 리그 초반에는 레드사이드 르렝카 필밴에서 처음에는 렝가가 풀리고, 추후에 카밀이 조금씩 풀리고있습니다. 르블랑은, 거~~~의 안풀립니다.

그렇다면 블루사이드에서는? 밴픽이 좀 자유롭긴 합니다. 1라운드에선 블루사이드가 밴픽이 압도적으로 유리했다는 것을 알 수 있네요.

픽순서 또한 눈여겨 볼 부분입니다. 르렝카/특이픽(ex.깜짝픽, 시그니쳐 픽) 등을 제외하면 원딜/서폿/정글에 대한 픽순서가 매우 빠르다는 부분을 알 수가 있습니다. 이 부분이 조금 의아해서 좀 찾아봤는데요

위와같은 밴픽률이 형성이 된 것을 확인했습니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요? 
제 생각에는 아마도 탑/미드간에는 챔프별 티어차이보다는 챔프간 카운터, 조합밸런스 등에 영향을 많이 받는 반면,
정글/원딜/서폿은 티어간 차이가 아주 극~심하게 갈린다고 볼 수 있을것 같습니다. 특히 원딜은 티어간 차이도 심한데 카운터 성향이나 조합에 끼치는 영향에 따라서도 큰 차이가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덧붙여서 설명을 하자면, 
정글 주류픽은 : 렝가 -> 카직스->엘리스/그브/리신->렉사이/올라프 순으로 볼 수 있겠네요
원딜 주류픽은 : 바루스->애쉬/진->케이틀린/직스->시비르 순으로 볼 수 있겠구요
서폿 주류픽은 : 말자하/자이라->카르마/미포->탐켄치/쓰레쉬/나미 정도로 볼 수 있죠.

요약을 하자면 1라운드 롤챔스 밴픽의 흐름은 바텀과 정글 위주로 초반 밴픽싸움이 치열했고, 후반부 밴픽에서 탑/미드 깜짝픽 등장으로 승부를 보거나 조합을 마무리 하는 경우가 많았다 라고 요약할 수 있겠습니다.




3렙찍었으니, 조만간 2라운드 밴픽 패턴이나 경기밴픽 분석도 들고오겠습니다.
적절한 피드백은 환영합니다 ~
Lv14
내인생협곡에
48%
 
경험치
1,697
베니
14
이니
2,683
  • 명성치49
  • 제니47
  • 1
  • 1
  • 1
  • 1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증글 3추글 즐겨찾기
최근 방문한 게시판
    초기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30186      [칼럼]  합리적인 패배자, 밴픽을 중심으로 본 KT에.. [20] 트리플애니 15:17  7300 69
    30185      [칼럼]  KT 패배의 원인 [10] 염라곰 03:35  3878 16
    30183      [칼럼]  마타와 KT [14] 계집년이닷 00:04  2389 7
    30182      [칼럼]  SKT vs kT 스프링 결승전 분석 [12] 안사마 04-23  1388 1
    30181      [분석]  롤챔스 결승전 SKT VS KT 분석  [19] Romanticist 04-23  4056 6
    30180      [리뷰]  2017 스프링 결승전, SK의 뉴메타 창조  [13] 내인생협곡에 04-23  5021 8
    30179      [칼럼]  오늘 sk대 kt 결승전 개인적 감상 [2] 치킨은옳다 04-22  2600 1
    30176      [칼럼]  KT 롤스터의 변화 분석  [3] Crepe 04-21  2868 8
    30175      [리뷰]  삼성vs Kt경기는 봇차이도 차이인데 탑차이.. [36] 안사마 04-19  4363 1
    30174      [칼럼]  aos게임의 올림픽은 사실상 힘들다. [37] 재료롤팸 04-18  4731 5
    30172      [칼럼]  하이머딩거의 현 상태에 대해서  [20] 유레카린토 04-18  8776 27
    30170      [칼럼]  플레이오프 삼성의 완패(부제: 큐베의 한계)  [38] BAsuer 04-15  9407 8
    30168      [칼럼]  2017 플레이오프를 앞둔 LPL가이드 [5] 고만도 04-13  2611 1
    30167      [칼럼]  롤 시작부터 개선안되는 한가지 이제서야 말해..  [41] Cleavage 04-13  7675 11
    30165      [리뷰]  MVP vs KT 간단 리뷰 [5] 내인생협곡에 04-11  3295 0
    30163      [칼럼]  말의 힘, 정론 [430] 칼데아 04-11  9347 25
    30161      [칼럼]  밴픽/플레이 분석 2017 LCK 스프링 포..  [16] 내인생협곡에 04-09  2774 8
    30160      [분석]  밴픽/플레이 분석 2017 LCK 스프링 포..       내인생협곡에 04-09  1098 3
    30159      [칼럼]  이번 스프링 정규시즌 팀 총평 [15] 사이코프레임 04-08  3267 3
    30158      [분석]  MVP VS 아프리카 와일드카드전 탑분석.... [1] 나르시크 04-07  1436 0
    30157      [칼럼]  아프리카 과연 살아남을수 있을까? [6] 정깨냉혈 04-06  1497 0
    30155      [칼럼]  삼성 우승 가능성?? [13] 아스피린중 04-05  3103 0
    30154      [칼럼]  포레스트 삼성  [3] Tmemories 04-05  1187 1
    30153      [칼럼]  각 팀별 1/2라운드 성적표-2  [6] Tmemories 04-04  2078 3
    30152      [칼럼]  LCK 스프링 결승 예측 [28] 아스피린중 04-03  3862 2
    30151      [칼럼]  먼저 2000골을 앞서나간 팀의 승률은? [18] 박쥐풍향계 04-03  6407 12
    30149      [칼럼]  각 팀별 1/2라운드 성적표 -1  [4] Tmemories 04-01  2627 8
    30148      [칼럼]  포탑퍼블과 승리와의 연관관계  [4] Haimirich 03-31  3061 6
    30146      [칼럼]  아리는 OP인가?  [10] 후시딘파워 03-31  3340 3
    30145      [칼럼]  끝나가는 정규시즌! 1강 SKT분석  [9] 내인생협곡에 03-31  3251 1
    30144      [칼럼]  롱주 플라이 선수 [27] 재혁짱12 03-30  9273 29
    30143      [칼럼]  라이엇과 벨런스 [7] Yessec 03-30  905 0
    30142      [칼럼]  왕따, 미숙한 작은 사회의 희생자 [127] 칼데아 03-30  2277 0
    30141      [칼럼]  아직도 EU메타가 뭔지 모르는 사람이 많다 [12] nefos 03-30  3868 13
    30140      [칼럼]  EU메타의 고착화와 지나친 스노우볼링 [1] Fatus 03-30  952 0
    30139      [칼럼]  의문의 MVP선정, 문제점이 뭘까? [43] 상어찡 03-29  9329 28
    30138      [칼럼]  원딜이 약하다. 정글, 암살자 강하다에 대해 [6] Siun 03-29  1471 0
    30137      [칼럼]  [스압] kt 어떻게 발전 해야 할까? [10] 루나르 03-28  1554 0
    30136      [칼럼]  '나무 닭'의 경지 [26] 갓피들갓 03-28  5982 28
    30135      [칼럼]  SKT 무엇이 문제인가? [22] 플라이하 03-28  3298 0
    30133      [칼럼]  kt 경기력 상승 방안 [11] 요술같은솜씨 03-27  1845 1
    30132      [칼럼]  생각과 행동, 알아서 척척척 스스로 어른이 [98] 칼데아 03-27  1401 3
    30130      [리뷰]  (스압) LOL 스토리 정리/리뷰 1. 데..  [3] 디스이스봉선 03-26  1697 5
    30129      [칼럼]  롤의 미래는 어둡다 [54] 롤오래함 03-25  5635 1
    30128      [칼럼]  세계의 평화, 이번엔 직접 나의 손으로! [10] 떠도는고자 03-25  776 0
    30127      [분석]  KT 무엇이 문제인가 [7] lkw0724 03-24  3272 2
    30126      [칼럼]  원딜이 쓰레기라고? [30] lkw0724 03-24  2165 1
    30124      [칼럼]  이제는 단순한 변화도 필요하다 [2] 클린이 03-24  912 0
    30123      [칼럼]  페이커가 과연 다른 미드라이너들에게 밀리는가.. [24] 아스피린중 03-23  16326 24
    30122      [칼럼]  kt. 개선 가능한 피드백이 아닌것 같아 걱.. [10] 물좀다오오 03-23  3113 1
    30118      [칼럼]  정치와 정치질, 흐름을 주도하는 힘 [24] 칼데아 03-21  4410 16
    30117      [칼럼]  7.4버전 롤챔스 밴픽 해부하기  [3] 내인생협곡에 03-20  3256 9
    30115      [칼럼]  원딜이 쓰레기인 이유 [62] Fatus 03-16  18051 48
    30114      [분석]  MVP vs KONGDOO 2세트 리뷰&주관..  [3] Lolegi 03-16  1365 1
    30113      [칼럼]  원딜이 쓰레기가 됐다는걸 공감할 수 없는 이.. [27] 롤롤잉여인 03-15  8765 18
    30112      [칼럼]  17 LCK 스프링 탑 현주소      먹는 03-15  6026 0
    30111      [리뷰]  SKTvs콩두 1세트 리뷰 콩두의결정적인패배..  [3] 죽이기일초전 03-12  5957 3
    30110      [분석]  지금은 어느 때보다 코치진의 역량이 중요한듯 [6] 또바나장인 03-11  3298 0
    30109      [칼럼]  2017롤챔스 스프링 1라운드 밴픽 분석  [2] 내인생협곡에 03-09  2912 5
    30108      [칼럼]  무위도식의 시대, 버려지거나 외면하거나 받아.. [20] 칼데아 03-09  3233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