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vs콩두 1세트 리뷰 콩두의결정적인패배요인

*저의 주관적 생각입니다

SKTvs콩두를 보고 중반까지 콩두의 움직임이 너무좋아서 혹시이기지않을까 생각했습니다
콩두의경기를 자주보지는않지만 꼴등팀이라고 볼수없는 경기력이였습니다 (1세트)
하지만 어느세 SKT가 이기고있는모습을보고 역시 콩두네 .. 라는말이나왔을거같은데
잘달리던콩두가 어디서넘어졌는지 보시죠.


1. 스노우볼이 만들어진순간
렝가점멸이 빠진상태에서 미드정글2:2싸움에서 콩두는 점멸없는 렝가를 잡게됩니다 
이과정에서 라이즈도 스펠을다쓰게됩니다



2. 만들어진스노우볼이 굴려진순간
스펠을다쓴라이즈라는것을 알기때문에 다이브를통해 라이즈를 깔끔하게잡아내고 노틸러스가 텔로넘어오지만
쉔도 같이 궁을타주면서 미드타워 퍼블까지 가져가게됩니다


3. 또다시죽는라이즈
SKT는 미드타워가 깨진이후에 라이즈와 렝가가 바텀에내려가주며 콩두의 바텀타워를 깨게됩니다
보통 챌린저상위권이나 프로씬에서 미드타워와 바텀타워가 깨지게되면 바텀은 미드로가고 미드는 바텀으로가는구도가
정석인데요 그과정에서 콩두가 다시한번 날카롭게 라이즈를노려 라이즈를한번더따게됩니다 이후바텀타워까지 가져갑니다

이정도까지 보통 스노우볼을 굴린경우에 앞으로 일어나는한타는 거의 이겨야하는것이 정석입니다
하지만 이후 콩두의 잘못된판단들이 잘굴려온 스노우볼이 제동이걸리게됩니다
잘굴려온 스노우볼을 바탕으로 게임을이기려면 잘굴려온 스노우볼이 한타를 이기는데까지 연결이되야합니다

4. 잘못된한타

사진의 한타 이전에 콩두는 뭉쳐서 바론시야를 먹고있었는데 그과정중에 과도하게 시야를 먹으려고하는 피넛의 플래쉬를 진궁을쓰며 뺀상황이였습니다 클템용어로보면  턴을한번쓴것이죠 그후 제이스가탑 쉔이 바텀을 밀고있습니다
턴을한번쓰면 이제 SKT의 턴이죠 노틸러스가 오고있고 이번엔 SKT가 시야를 먹습니다 하지만 콩두는 3명의인원으로
욕심을부리는 어떻게보면 피넛의낚시플레이 렝가를 오히려잡으려고하는 잘못된판단을보여줍니다
그후 쉔이 리신에게 궁을타는데요 이후에도 쉔이 앞무빙 을하면서 진 탐켄치가 빨려들어가 죽게됩니다
유리한상황에 잘큰제이스가 합류못하는 잘못된 한타가 일어나버리죠

5. 잘못된한타이후

콩두의 실수 이후 SKT는 미드타워를밀엇습니다 제이스는 탑타워를밀었습니다 탐켄치 진의 공백에 타워 1:1교환에만족하지못한 SKT는 타워를 한개더밀려고 들어갑니다 어떻게보면이것은 SKT의 욕심이라고볼수있습니다
그래서 제이스가 렝가를 잡고 그이후 쉔의 뒷텔을 이용해 자이라까지 잡게되죠
2명을짜른콩두는 바론을먹습니다 하지만 노틸러스와라이즈가 오는중에 따로오는 쏠을 라이즈궁을 통해잡아버립니다
바론을먹던콩두는 쉔빼고 페이커라이즈에게전멸당합니다

6. 잘못된한타2
적을 쉔만남겨놓고 전멸시킨 SKT는 나눠져서 라인을 밀고 타워밀사람은 타워밉니다 라이즈와 노틸은탑쪽에있엇고
콩두는 쉔 탐켄치궁 진 셋이서 라이즈와노틸러스를 잡으려고합니다 노틸러스는 맞다가 플래쉬로 아래로빠진상태 
뒤에서는 뱅의이즈가오고있습니다 콩두의잘못된판단 2탄입니다 제이스와 리신은죽어있던상태에서 이제막달려오고있습니다 콩두는 또 세명명밖에안되는 숫자로 적을 짜르려고 시도합니다 콩두는 이잘못된판단을하는순간까지도
SKT보다 글로벌골드가 앞서있습니다 바론을뺏긴상황도아닙니다 콩두는 유리한상황에서 한번도 5:5정석싸움을한적이없습니다 가장큰결정적요인입니다 이판단이후에 제이스만살아남고 전멸하고 탑억제기까지밀립니다
콩두의판단을보면 순간 시도해보고 안되면 빠져야하는 경우였습니다 잘못된 한타 2개다 시도해보고 안되면 유연하게 빠져주는 플레이를 하지못하고 끝까지 적을따려고 1절더하는 상황이 계속연출되었습니다 잘못된한타 두번다 적이더빨리합류하는상황이였죠 정석적인한타를 하지못하는것이 콩두의 결점이라고볼수있습니다  굉장히 아쉬운경기였습니다
정석적인한타를 하는흐름이였으면 콩두는 승리를 가져왔을지도모릅니다.
Lv12
죽이기일초전
0%
 
경험치
1,201
베니
30
이니
12,195
  • 명성치17
  • 제니2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증글 3추글 즐겨찾기
최근 방문한 게시판
    초기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30139      [칼럼]  의문의 MVP선정, 문제점이 뭘까? [9] 상어찡 07:05  276 0
    30138      [칼럼]  원딜이 약하다. 정글, 암살자 강하다에 대해 [4] Siun 00:48  263 0
    30137      [칼럼]  [스압] kt 어떻게 발전 해야 할까? [7] 루나르 18:21  436 0
    30136      [칼럼]  '나무 닭'의 경지 [10] 갓피들갓 13:23  509 2
    30135      [칼럼]  SKT 무엇이 문제인가? [11] 플라이하 07:53  1598 0
    30134      [칼럼]  KT 코치진의 무능함과 선수단의 자의식 과잉 [4] 허클베리핑 03-27  2166 0
    30133      [칼럼]  kt 경기력 상승 방안 [11] 요술같은솜씨 03-27  1401 1
    30132      [칼럼]  생각과 행동, 알아서 척척척 스스로 어른이 [64] 칼데아 03-27  791 3
    30130      [리뷰]  (스압) LOL 스토리 정리/리뷰 1. 데..  [3] 디스이스봉선 03-26  1004 5
    30129      [칼럼]  롤의 미래는 어둡다 [49] 롤오래함 03-25  4484 1
    30128      [칼럼]  세계의 평화, 이번엔 직접 나의 손으로! [9] 떠도는고자 03-25  624 0
    30127      [분석]  KT 무엇이 문제인가 [7] lkw0724 03-24  2973 2
    30126      [칼럼]  원딜이 쓰레기라고? [28] lkw0724 03-24  1551 1
    30124      [칼럼]  이제는 단순한 변화도 필요하다 [2] 클린이 03-24  791 0
    30123      [칼럼]  페이커가 과연 다른 미드라이너들에게 밀리는가.. [22] 아스피린중 03-23  10516 22
    30122      [칼럼]  kt. 개선 가능한 피드백이 아닌것 같아 걱.. [10] 물좀다오오 03-23  2870 1
    30118      [칼럼]  정치와 정치질, 흐름을 주도하는 힘 [16] 칼데아 03-21  3778 16
    30117      [칼럼]  7.4버전 롤챔스 밴픽 해부하기  [3] 내인생협곡에 03-20  2940 8
    30115      [칼럼]  원딜이 쓰레기인 이유 [56] Fatus 03-16  16573 42
    30114      [분석]  MVP vs KONGDOO 2세트 리뷰&주관..  [3] Lolegi 03-16  1263 0
    30113      [칼럼]  원딜이 쓰레기가 됐다는걸 공감할 수 없는 이.. [27] 롤롤잉여인 03-15  8330 18
    30112      [칼럼]  17 LCK 스프링 탑 현주소      먹는 03-15  5805 0
    30111      [리뷰]  SKTvs콩두 1세트 리뷰 콩두의결정적인패배..  [3] 죽이기일초전 03-12  5784 3
    30110      [분석]  지금은 어느 때보다 코치진의 역량이 중요한듯 [6] 또바나장인 03-11  3196 0
    30109      [칼럼]  2017롤챔스 스프링 1라운드 밴픽 분석  [2] 내인생협곡에 03-09  2821 5
    30108      [칼럼]  무위도식의 시대, 버려지거나 외면하거나 받아.. [17] 칼데아 03-09  3059 0
    30107      [칼럼]  삼성의 큰 2가지 문제점 [16] BAsuer 03-08  7673 13
    30106      [칼럼]  아프리카 프릭스팀에대한 최대한 객관적인 견해.. [7] 울정글뭐함 03-07  3498 1
    30105      [칼럼]  롤챔스 7.3 주간에 대한 칼럼 [3] 뚜근남만함 03-07  2639 4
    30104      [칼럼]  LOL판에도 KDA가 아닌 다른 지표가 필요.. [6] 정깨냉혈 03-07  2359 0
    30103      [분석]  국제대회의 언더독! 와일드카드를 알아보자(1.. [16] Lolegi 03-06  5094 44
    30101      [리뷰]  아프리카 콩두 3세트 리뷰 [2] 서울과고잉여 03-06  1032 0
    30100      [칼럼]  SKT의 정글 로테이션 분석 [16] 스스페프울 03-05  7943 20
    30098      [칼럼]  라이엇이 소환사랑 전쟁학회 삭제하고 스토리를.. [11] 빌리져 03-04  4657 6
    30097      [칼럼]  SKT VS KT 1경기 분석       comal 03-03  2590 3
    30096      [칼럼]  탱커 상향점.  [10] 사향 03-03  3736 2
    30095      [칼럼]  SKT vs kt 3세트 리뷰  [12] 루나르 03-03  9164 18
    30094      [칼럼]  SKT vs kt 2세트 리뷰  [1] 루나르 03-03  1929 10
    30093      [칼럼]  SKT vs kt 1세트 리뷰  [4] 루나르 03-03  5976 32
    30091      [칼럼]   KTvsSKT 3세트 KT의 전략분석  [4] 양매력 03-03  3060 9
    30090      [칼럼]  성장형 정글러의 몰락 [9] 에릭다이어 03-02  4229 0
    30089      [리뷰]  SKT vs KT 렝가픽의 핵심 (KT의 노.. [4] 죠스찜닭 03-02  2662 0
    30088      [칼럼]  SKT vs kt 1라운드 프리뷰. [5] 루나르 03-02  2460 1
    30087      [칼럼]  ROX VS G2 IEM 2017 4강 1경..       comal 03-01  358 0
    30086      [칼럼]  SKT vs KT 경기 예측 [6] 원딜연습 03-01  2924 0
    30085      [칼럼]  락스가 g2에게 패배한 건 미키의 잘못이 아.. [4] 아폭기 02-28  2421 1
    30084      [칼럼]  롤 스토리는 그냥 아예 싹다 갈아엎고 처음부.. [8] 빌리져 02-27  2589 0
    30083      [칼럼]  ROX VS G2 IEM 2017 4강 1경..       comal 02-27  788 3
    30080      [칼럼]  해설진들이 국뽕 주입한거 좀 반성해야됨. [13] Catholic 02-27  5392 11
    30079      [칼럼]  요즘 라이엇 챔피언 만드는 아이디어 고갈된듯.. [4] 빌리져 02-27  2335 1
    30078      [칼럼]  티비에 여왕벌꿀 나오네 [3] 연블 02-26  1253 0
    30077      [칼럼]  픽의 의미가 없는 '베인' [30] RoroD 02-26  11189 24
    30074      [칼럼]  라이즈 너프에 관하여(2/22 PBE업데이트.. [42] Luxurygogo 02-24  8435 32
    30071      [칼럼]  진에어 VS 삼성 1경기 경기 분석 (02...  [4] comal 02-22  710 0
    30069      [칼럼]  진에어 VS 삼성 1경기 밴픽 분석 (02...  [9] comal 02-21  1032 0
    30068      [칼럼]  어째서 우르곳은 흥하지 않는가 [5] 디스이스봉선 02-21  3333 0
    30067      [리뷰]  롱주 vs 아프리카 2세트 리뷰  [1] 치국 02-21  1147 4
    30064      [칼럼]  갈길 잃은 정글메타, 라이엇은 돌이킬 수 없.. [20] 공유조종사 02-21  8758 31
    30063      [칼럼]  롤챔스 7.2 주간에 대한 칼럼. [12] 뚜근남만함 02-20  3890 37
    30062      [리뷰]  롱주 vs 아프리카 1세트 리뷰  [17] 치국 02-20  2237 2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