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딜이 쓰레기인 이유

밑에 거지같은 개소리에 감탄하여 쓰겠음.
일단 현재 원딜이 약하다고 하는 이유는 간단함
EU메타에서 원딜의 역할은 후반의 강력한 지속딜러임.
그런데 비해 현재 롤 솔랭이 굴러가는 걸 보면
육식 정글러의 라인 개입을 통해 어거지로 포블을 취하고 눈덩이를 굴리기 시작함. 예전에 비해 강력해진 바론 버프와 함께 전령버프 + 속성 드래곤의 강력한 효과와 게임을 굳혀버리는 장로버프로 게임이 사실상 중반 가량에서 끝남.
어찌어찌해서 스노우볼링을 견뎌내 후반시점으로 들어간다 해도 암살자 패치의 여파로 원딜의 안정적인 지속딜보다는 암살자의 안정적인 폭딜이 더 환영받는 상황이 됨. 여기까지가 원딜이 쓰레기인 이유임.

정글이 현재에 비해 주춤했던 시절이 있었던건 사실임.
그런데 EU메타에서 정글의 역할은 라이너를 상대로 1대1로 찢어버리는게 역할이 아님. 전체적인 게임판을 돌면서 아군을 지원하는게 목적인 라이너임. 즉 정글의 침체기에도 정글의 역할은 충분히 해냈음

미드가 분명히 후반에 확실히 힘이 빠지는 시기가 있던것도 사실이긴 함. 그런데 EU메타에서의 미드의 역할이 중반의 강력한 변수라는 역할을 실행하지 못한 정도는 아니였음.

즉 원딜은 EU메타에 걸맞는 자신의 역할을 소화하지 못하고 있음.

그렇다면 왜 굳이 직스원딜같이 좋은 원딜러두고 뭐하냐고?
직스원딜은 원딜이라기보다는 강력한 푸쉬력을 기반으로 둔 스노우볼러임. 그렇기에 단점이 명백한 편이라 아군 조합이 스노우 볼링을 굴리지 못할 조합이라면 직스 원딜의 픽가치는 기존 원딜에 비해 의미가 없음.
(직스는 불안정적인 폭딜을 가지는 광역 누커이기에 원딜의 안정적인 지속딜에 비해 덜하는 감이 있음.)

그 라인에 문제가 있는 기준이 그 라인에서 이상한 일이 일어나야 하는것이라 했는데 지금만 해도 흔히 나오는 원딜인 바루스, 애쉬, 진 세 챔피언의 비슷한 점이 뭐라고 생각함? 나름 강력한 전투개시 능력을 보유한 원딜들임. 뭐가 문제인지 모르겠음? 굳이 다른 강력한 평타딜러들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왜 강력한 전투개시능력이 있는 원딜이 환영받는 입장인지?
원딜의 입장에서 딜러로서의 가치가 자츰 사라져가고 있음을 보여주는 예라 볼 수 있겠지
Lv54
Fatus
54%
 
경험치
46,623
베니
27
이니
17,093
  • 명성치628
  • 제니353
  • 5
  • 7
  • 4
  • 1
  • 4
  • 4
  • 3
  • 1
  • 3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증글 3추글 즐겨찾기
최근 방문한 게시판
    초기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30336      [칼럼]  [반박불가] 뱅이 까이는 이유.txt [16] 당세꿈 07-20  3730 10
    30335      [칼럼]  SKT의 경기력이 회복되고 있다 - SKT ..  [13] 진리의iu 07-20  5273 11
    30333      [칼럼]  칼리스타가 부상한 이유와 현재, 그리고 미래  [4] 쎄강 07-20  2713 20
    30331      [칼럼]  2017 Summer SKT의 부진에 대하여  [16] 금빛심해요 07-18  5046 0
    30330      [칼럼]  과연 꼬치는 '멘탈 케어'를 할 수 있을까? [6] TheThird 07-18  3106 0
    30329      [칼럼]  데프트의 경기력과 크트의 중후반 한타력      혈염 07-18  1507 0
    30326      [칼럼]  아프리카가 럼블을 정글로 돌린 이유?  [6] D2boy 07-16  2958 0
    30325      [분석]   케인 궁과 베인글로리 이드리스의 궁의 공통점  [6] 디스이스봉선 07-16  1208 0
    30322      [칼럼]  SKT 밴픽이 문제되는이유 분석  [15] 썰쟁이앙 07-14  3946 0
    30321      [분석]  페이커는 왜 2분에 칼날부리를 찔렀는가? [10] Leeka 07-13  7346 25
    30320      [칼럼]  이번 클템사건 (정리+사견) [23] 지나가던사람 07-12  13033 77
    30318      [칼럼]  원래 나와 다름을 인정하는게 제일 어렵다 [5] 오리카케 07-12  1196 19
    30315      [칼럼]  조작된 도시 영화보면서 느낀 게임에 대한 고..  [7] 쿠션 07-11  1246 6
    30314      [칼럼]  e스포츠가 프로스포츠로 도약하기 위해서 [4] 피터붐 07-11  577 1
    30313      [칼럼]  한국팀들 수고했다 [9] LoLNaDa 07-11  1347 12
    30312      [칼럼]  우린 과연 오만함에 화난 것일까 [15] 떡갈나무 07-11  5057 33
    30311      [칼럼]  아트록스의 팁과 현재 방향성. [4] 호노니코린 07-11  652 0
    30310      [칼럼]  롤챔스 후반기 관전 포인트.      루나르 07-11  505 4
    30308      [칼럼]  롤에서 나오면 갓패치소리들을 시스템 [14] 우킬낄낄 07-10  1974 0
    30307      [칼럼]  페이커는 왜 칼날부리로 들어갔는가  [8] 광물과암석 07-10  1837 0
    30306      [칼럼]  겜시작할때 상대전적 브리핑좀 하지마 제발.. [15] 완빵이 07-10  1955 4
    30304      [칼럼]  전직 LPL코치 출신의 리라 결승 밴픽 살펴..  [36] 스어삐 07-10  15905 120
    30303      [칼럼]  오늘 lck는 왜 애쉬를 뽑았는가  [8] 캐리형서폿 07-10  1966 3
    30302      [칼럼]  칼럼] 왜 SKT는 패배를 맛보았는가?  [11] R4mmus 07-10  3044 15
    30301      [칼럼]  리프트라이벌즈 결승전을 보고 (부제 오만??..      고만도 07-09  578 0
    30300      [칼럼]  LCK의 경쟁력 [3] 로그인점 07-09  560 1
    30299      [칼럼]  롤은 실력일까 운일까?  [4] 카블로드 07-09  853 0
    30295      [칼럼]  뚜벅이를 위한 간단한 제안. 새로운 CC  [10] 뚜근남만함 07-07  2997 1
    30294      [칼럼]  리메이크 패치방향성에 대하여 [답변] [7] 피터팬신드롬 07-06  1123 1
    30293      [칼럼]  롤 리그활성화를 위한 형제팀 부활 [5] 러부러 07-06  1450 0
    30291      [칼럼]   롤 챔스를 추억하며 1부 - Mig 형제편 ..  [33] sanctucs 07-04  5028 41
    30290      [칼럼]  리프트 라이벌즈 (LCK vs) LPL위주로.. [5] 고만도 07-04  2369 3
    30289      [칼럼]  KT부진의 원인은 데프트의 점멸난사?  [19] 러부러 07-03  11150 20
    30287      [칼럼]  트롤, 관리자가 직접 제재해야 한다  [34] 나난나나 07-03  1889 11
    30286      [칼럼]  리메이크 방향성에 대하여 [6] 피터팬신드롬 07-02  1026 0
    30285      [칼럼]  블리츠 너프는 간단하잖아 [7] Enedr 07-02  3843 5
    30284      [칼럼]  블츠를 굳이 너프를 한다면.txt [19] 앎올레드 07-01  6059 4
    30279      [칼럼]  롱주 vs 삼성 2 set 명경기리뷰+판단미..       죽이기일초전 06-28  1439 0
    30276      [칼럼]  피넛은 퇴출되야되는가? [14] 똥처리반 06-28  6970 0
    30275      [칼럼]  skt vs kt 1경기와 밴픽 스노우볼 [1] Redeemed 06-28  1695 0
    30274      [칼럼]  skt kt 2세트 리뷰  [7] 나난나나 06-28  3986 1
    30272      [칼럼]  머드 게이머 4대 유형으로 보는 게임의 즐거..      나뮈 06-28  1389 0
    30266      [칼럼]  안티 스플릿푸셔 [16] 박찬농 06-25  3253 1
    30263      [칼럼]   칼럼]시즌3 세기말 챌린저 대전(개정판)  [325] R4mmus 06-25  46867 531
    30262      [분석]  잭스의 특성은? (fow 장인랭킹 기준)(스..  [5] 잭스버프시급 06-25  3654 3
    30261      [리뷰]  MVP vs ROX 2세트 - MVP에게 아..  [2] 구로0지털0지 06-24  1605 9
    30259      [칼럼]  (to 상윤선수) SKT vs 타이거즈 1경.. [10] LoLNaDa 06-23  3548 0
    30258      [칼럼]  롤챔스에서 서렌하는 문화의 필요성 [59] 러부러 06-22  8685 26
    30257      [칼럼]  아프리카 MVP 주요장면 분석(스압)       슬피운다 06-22  831 3
    30254      [칼럼]  라이엇에게 바란다. 차단관련 [40] 믹키롤 06-20  2783 6
    30253      [칼럼]  롤챔스 BGM의 선곡상태의 심각성(위영광 p..  [38] 러부러 06-19  7304 10
    30252      [칼럼]  롤챔서머 5-6 라운드 분석. 밴픽과 리뷰 [2] 루나르 06-19  1679 2
    30251      [칼럼]  블크너프대안. [26] 찬웅 06-19  4475 0
    30249      [칼럼]  올시즌 SKT 탑-정글러 데이터 [8] 아르세날 06-18  4619 1
    30248      [칼럼]  2018 향후 프리시즌 룬특성 개편에 대해  [2] 진게아니야 06-18  1770 0
    30247      [칼럼]  롤챔서머 3-4 라운드 분석. 밴픽과 팀분석 [14] 루나르 06-13  3914 18
    30246      [칼럼]  시즌 1부터 게임한 마스터유저의 프로팀 BB..  [12] 잔나가잔나 06-11  6429 5
    30245      [칼럼]  [시즌보상] 랭크 포인트 상점 도입에 관하여 [30] 서삼 06-11  7700 23
    30243      [분석]  한국 롤 유저수는 오버워치 나오기 이전 수준..  [35] 롤오래함 06-09  9157 7
    30242      [분석]  스포티비 중계진 리뷰. [60] 지나가던사람 06-09  9568 33
     1  2  3  4  5  6  7  8  9  10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배혜농 | 편집인: 이동원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1701호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