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소에 과금한다고 비난받을 이유가 있나요?


 현재 블소를 욕하고 비난하는 사람들은 그 이용자까지도 쓰레기 내지는 그에 준하는 무엇으로 취급하는데, 불쾌한 기분은 차치하고서라도 대체 왜 그러는지 이해를 못하겠습니다.

 가장 먼저 언급하는 것이 과도한 과금유도라고 하는데, 저는 솔직히 이 게임의 과금 유도가 없다고는 절대 말 못하지만, 그렇다고 너무나 과도하다고 생각하지 않거든요. 리미티드 시절 때는 반년에 13만원, 지금은 한 달에 2만원 정도 들어가고, 한 달 걸러 하는 보석 판매 때 가끔 5~10만원 정도 쓰고, 또 소용돌이 입찰금 등으로 목돈이 필요할 때 얼마쯤 엔샵 상품으로 금 환전하죠. 이런 거 다 해봐야 적을땐 한 달에 2만원. 많이 쓸 땐 거의 한도 다 털어서 50만원 쓰기도 하지만 굉장히 드물죠.

 게임에 대체 왜 돈을 쓰냐, 그 돈 아껴서 ~~하겠다. 하는 사람들을 설득시킬 마음은 없습니다만, 이것도 저에게 있어선 하나의 취미이고, 그러한 취미에 얼마쯤 돈을 투자한다는 게 대체 왜 비난받을 일인지요?

 내가 그렇게 쓰는 돈을 강도질해서 번 것도 아니고, 내 직업과 내게 주어진 일을 하면서 받은 정당한 보수를 어디에 쓰건 그게 비난받고 조롱받을 일은 아니지 않습니까?



 돈 한 푼 안 쓰고 게임을 하고 싶다는 마음을 이해하지 못하는 것은 아니지만, 정말 그런 게임을 원하면 다른 게임을 찾아봐야지요. 저도 블소 외에 와우나 디아블로3, 스팀, 콘솔 등 많은 게임을 즐겼고, 현재도 하고 있습니다. 사실 주변에는 최소한의 비용만 지불하고도 즐길 수 있는 게임이 많지요. 블소와는 달리 추가적인 과금 요소가 일절 없는 게임도 많고요.

 그러면 그걸 하면 되는 겁니다.
 저도 블소가 소위 말하는 혜자게임이 아니란 건 잘 압니다.
 저만해도 어렵사리 풀템을 맞춰놓으면 얼마 지나지 않아 새로운 아이템이 나오고, 그 때마다 그 시작템 입찰금 준비하느라 자연스럽게 지갑을 열거든요.
 
 그런데 이런 방식이 옳느냐 그르냐를 따지는게 무슨 의미가 있을까요?

 여러분이 아무리 떠들어봐야 블소는, NC는 현재 방식을 버리지 않을 테고, 
 저 역시 이런 시스템이 지겨우면 블소를 떠나겠죠.
 그래도 마음에 드는 사람은 지금의 저처럼 계속해서 이어나가는 거겠고요.
 
 블소가 망하니마니, NC가 망하니마니 대체 왜 우리가 신경써야 합니까?
 그냥 블소를 하나의 게임, 하나의 취미로 보고, 마음에 드는 사람은 즐기면 되는 거고, 마음에 안 드는 사람은 블소를 욕하면 되는 겁니다.

 다만 제가 하고 싶은 말은.
 블소를 즐기고 있는 사람들은 비난 받을 이유가 없다는 겁니다.





 
Lv11
안개해적
75%
 
경험치
1,150
베니
37
이니
11,261
  • 명성치36
  • 제니5
  • 1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증글 3추글 즐겨찾기
최근 방문한 게시판
    초기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737      [토론]  그냥 현질안하려는직장인들은 블소안하는게답임 [2] 호우문쿠러스 09:51  149 3
    735      [토론]  게임사 욕하는건 당연한건데 왜 현질러를 욕하는건.. [6] 천력개벽 03-23  268 4
    734      [토론]  오히려 초과금러 때문에 좋은거 아닌가요? [10] Kown 03-22  700 3
    733      [토론]  하...진짜 노답ㅅㄱ들.... [1] 울산쾌남 03-22  280 5
    732      [토론]  현질러 욕하시는분들에게 [3] 조우반 03-22  231 3
    731      [토론]  엔씨의막장운영      조흥백년 03-22  242 9
    730      [토론]  다른사람이 돈을 몇백 몇천만원을 지르든지 말든지 [18] 괭왱 03-20  1139 9
    729      [토론]  블까들 공통좀 [25] 산사스타크 03-16  978 8
    728      [토론]  현까글 들보면서 생각한거 [15] 울산쾌남 03-16  531 6
    727      [토론]  복귀자의 블소에 대한 단상. [29] Sodo 03-08  2908 8
    726      [토론]  경공 레벨간 차별화 시급 [19] 산사스타크 03-01  2445 0
    723      [토론]  레벨간 데미지 적용 차별화 시급 [38] 산사스타크 02-27  1848 1
    722      [토론]  현질러에 관해 여러 글들 읽어보고 답답해서 남겨.. [77] 와우디아3 02-26  2265 6
    721      [토론]  그냥 요즘 블소의 전체적인 분위기에 대한 개인적.. [8] 그럴꺼면왜 02-26  1408 0
    720      [토론]  상위권 유저들에 대한 보상이 필요하다. [11] tonosama 02-26  1118 0
    717      [토론]  이번 마천루 사태에 대해서 블소 개발진들에게 [26] 쉬퍼이 02-24  2188 13
    708      [토론]  전장 매칭 투명하지가 않다~ [6] 산사스타크 02-23  624 0
    694      [토론]  블소에 과금한다고 비난받을 이유가 있나요? [26] 안개해적 02-15  2054 7
    693      [토론]  전장 이대로 좋은가 ~ [28] 산사스타크 02-11  1570 4
    692      [토론]  과연 과금 유저들이 접으면 블소가 발전할까? [48] 스마트애플 02-09  2722 16
    690      [토론]   솔직히 블소 유저분들... [9] 유키가미 02-09  1319 13
    687      [토론]  자기가 하는게임에 이상한 소속감 갖지 맙시다. [60] Cuzco 02-05  1778 19
    674      [토론]  던전 상자 월석결정 드롭량 늘려야되요..  [10] 에우리아 01-31  1639 0
    666      [토론]   격사 기획안  [4] 이러언젠장 01-04  5354 0
    665      [토론]  지인이면 괜찮은가 [47] 불군노스 12-24  5225 6
    664      [토론]  블소가 무료화된다길래 너무 기대했다가 생각보다 .. [52] 담소린 12-22  7236 10
    662      [토론]  3년만에 복귀하고 1시간만에 접게 만든 이유 [68] 엘튼 12-18  10172 24
    661      [토론]  6인 너무 많지 않나요. [18] 왜냐고묻냐 12-17  3468 0
    660      [토론]  홍문오의 키는 바껴야한다. [5] 퓨아퓨 12-16  2095 0
    659      [토론]  질문입니다 제 컴퓨터사양 괜찮은거같은데 왜 느릴.. [11] 일찐 12-10  1882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