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오기 전 수집한 정보 맞다"…김태우 측 인정

전 청와대 특별감찰반원인 김태우 씨와 자유한국당은 현 정부의 민간인 사찰 증거라면서, 연일 정보 목록을 폭로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 내용의 진위와 작성 시점, 첩보 수집 경위 등은 아직까지 검증되지 않은 것들이 대부분입니다. 김 씨측 주장의 사실 여부는 이번 사건의 성격을 가릴 중요한 부분이기때문에 JTBC는 그 내용을 하나하나 확인하고 있습니다. 뉴스룸은 어제(24일), 김 씨 측이 폭로한 일부 정보의 경우, 김 씨가 청와대에 가기 전에 수집한 것이라고 보도 해드렸는데, 김 씨측은 오늘 사실상 보도 내용을 인정했습니다.


기사 원문 주소
http://news.jtbc.joins.com/html/744/NB11746744.html



'민간사찰 증거'라는 김태우 첩보, 청와대 오기 전 수집

기사 원문 주소
http://news.jtbc.joins.com/html/414/NB11746414.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