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수도기계화보병사단(수기사)이 7일 경기도 포천 승진훈련장에서 드론봇(드론+로봇) 전투단, 공군18전투비행단을 포함한 육군항공·포병·공병·방공 전력과 함께 공지합동훈련을 실시했다. 드론봇 전투단이 이 같은 제병협동훈련에 참여한 것은 처음이다. 군 관계자는 7일 “이번 훈련에는 정찰감시드론 4대가 투입됐다”며 “이들 드론은 전방 핵심표적에 대한 첩보와 전투피해상황 등 실시간 정보를 제공했다”고 말했다. 지난달 28일 시작된 이번 훈련은 8일까지 진행된다. 수기사 예하 전승대대 K1A2전차, K200장갑차, 비호, K242, K281, 장갑전투도자(M9ACE), 교량건설 장갑차량(AVLB) 등이 투입됐다. 공군18전투비행단 F-5 2기, 육군항공 500MD 헬기 2기도 동원됐다. 이날 훈련은 적이 강력한 방어진지를 구축하고 있는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수기사 전승대대장 정태건 중령은 “이번 공지합동훈련은 실제 전투상황과 유사한 조건에서 실시됐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