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래 반계리 은행나무에 비하면 꼬맹이같지만 이것도 큽니다.


절정일떄는 새벽 5시에 도착해도 사람이 저렇게 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