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전국적으로 확산하는 가운데 경기 부천시에서 또다시 2명이 발생해 지역사회가 긴장하고 있다.

22일 부천시에 따르면 부천에서 대구 신천지 집회를 다녀온 부부 2명이 있다. 남편은 음성 판정을 받았고, 부인은 양성 판정을 받았다.

또 대구에 거주 중인 대학생 1명이 부천의 본가로 왔고, 검사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확진 판정을 받은 두 사람에 대해 질병관리본부의 역학조사관이 정확한 동선을 조사하고 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81&aid=0003067690

ㅅㅂ...