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오영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3월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본부 출범 후 총 네 명의 현직 경찰관이 디지털성범죄에 연루돼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