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현직 해양 경찰관이 역학조사 과정에서 유흥업소 방문 사실을 숨긴 것으로 확인됐다.

견찰수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