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


일본 박스오피스 흥행작 '귀멸의 칼날:무한열차 편'의 국내 개봉이 연기됐다.

애니메이션 영화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 편'(고토게 코요하루 감독)의 수입사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12월 10일 개봉 예정이었던 영화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의 재확산으로 인해 예정되어 있던 개봉일을 변경하게 됐다. 개봉 일정은 추후 확정되는 대로 안내드리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을 기다려 주신 모든 분께 너른 양해를 부탁드리며, 하루빨리 사태가 호전되어 극장에서 만나 뵙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만화주간지 소년점프에 연재돼 큰 인기를 끌었던 만화를 원작으로 하는 극장용 애니메이션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 편'은 어둠 속을 달리는 무한열차에서 귀살대와 예측불가능한 능력을 가진 혈귀의 일생일대 혈전이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지난 10월 16일 일본에서 개봉해 현지에서 무려 2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일본 역대 흥행 2위인 제임스 카메론 감독의 '타이타닉'(262억엔)까지 제치며 엄청난 화제를 므오고 있다. 이 기세라면 일본 역대 흥행 1위인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308억엔)까지 넘어설 것이라는 예측이 나오고 있다.

===============================================
여기까지가 기사긴 한데

현재 일본에서도 매우 안좋은 여론이 형성되어있음

정치인들이나 고위 간부들 사이에서도 해당 애니메이션을 거론하며

꼭 개봉을 했어야 했나??   극장 인파가 고적 애니메이션때문에

최악의 경우 국가 락다운 사태까지 갈수도 있다는게 믿기지가 않는다.

6명 중 1명꼴로 극장을 들렀다 이건 매우 좋지못한 최악의 페스티벌이다 라고 규탄함

미국이야 내일 뒤지더래도 귀멸의 칼날이랑 손오공은 꼭 봐야지 텐션이라 저세상 마인드라 치더래도

우리나라에서도 일부.. 팬층이 있을텐데  개봉연기는 지금 상황에서는나름 잘했다고 봄

물론 이시국에 우리나라에서는 별로 흥할것 같지도 않지만.



개인적으로는 애니는 팬티에 똥을 지릴정도로 감명깊게 봤지만

넷플릭스로 올라오면 모를까 지금은 그냥 외출이고 뭐고 바깥활동 나가기도 겁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