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눈길에 충남 당진 서해안고속도로에서 차량 35대가 추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8일 충남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께 서해안고속도로 서울 방향 260㎞ 당진나들목 부근에서 화물차와 승용차 등 15대가 눈길에 미끄러졌다.

이어 정체가 시작됐고 3㎞가량 떨어진 곳에서 다시 차량 20대가 연속해 추돌해 차량 총 35대가 파손된 것으로 집계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