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전에 한번 쫒아간적 있었는데 그때는 90도 사과 받고 왔습니다.

이번에도 가볼까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