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고구마를 굽는데 냄새를 맡고
어찌나 찡얼거리면서 달라고 애교피우는지..

정말 목소리가 너무나도 귀여웠어요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