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말 시간가는줄 모르고 유익하고 스릴있고 박진감이 넘치는 영화였고 정말 잘 만들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개인적으로 이러한 비슷한 영화를 많이 보고 좋아하는데 이 영화는 이영화만의 스타일이 살아있고 정말 보길 잘했다라는 느낌이 들 정도로 정말 유익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