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알던 오리지널을 생각하고 시작했지만.
클래식은 오리지널과 비슷하지도 않고 그냥 본섭 골팟 하던애들이 점령해서 로그위주로 성과내고 골드 나눠먹는 쌀먹게임이 클래식인거 같네.

오리지널엔 공략 없이 맨땅에 시작해서 어느공대 누가 낙스 보스 잡았다더라. 소리만 들었지 지금처럼 낙스 나오면 공략 인터넷 찾아보고 테섭 만들어서 해보는 그런 쉬운 공략이 아니었음

모두 모르는 상태에서. 똑같이 출발해서 공략 킬에 성과를 나누는거였음

당연히 공대장 파워도 있었겠지. 지금처럼 공대장 시드보고 킬 몇분에 하나 로그 뒤져보고 가지 않았음.

클래식은 오리지널이 아니고. 비유를 하자면 그냥 일주일 지난 콩나물국 재탕해서 데워 먹는 느낌이랄까

그냥 그렇다고...오리지널때는 로그 없이도 재밌었음
월드버프에 도핑은 레이드할때보다 전장에서 더 많이 썼음.
이건 오리지널 해본 사람들은 다 알거임

오리때 월드버프는 레이드때 딱 한번 써봤음.  쑨 너무 힘들어서 몇주 고생할때 쌍둥이 잡고 오그와서 오닉버프받고 들어갔던거 딱 한번.



오리지널과 다르게 클래식에는  짱개오토,골팟,버프로그,쌀먹만 남은 게임이라는거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