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왜 나엘 도적을 했나 싶기도 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