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원 열리고 첫주는 쑨 중고방..
2주차부터 풀링냥꾼으로 열심히 달렸건만.

총은 2번 봤고.. 2번 다 전사형들에게 밀렸다.
1번째는 내 수중에 2500골 정도있었는데 2600에ㅈㅈ
2번째는 6천골 있었지만 4100에ㅈㅈ..
마음 한 곳엔 '그래. 이 금액이면 석궁살수도 있어'

그렇게 난

형들이 말한 라크델라 들고
낙스입장하는 쌀먹냥꾼이 될거같다..

석궁.또는 총이 없으니 다른 장신구들은 2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