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n.news.naver.com/article/047/0002274940

김 본부장은 이명박 정부 때 집값을 잡을 수 있었던 것은 "속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했다.
 
"이명박 정부 때 반값 아파트(보금자리 주택)을 펼쳤죠. 어떻게 이럴 수 있냐? 이명박은 건설회사 사장 출신이라 돌아가는 걸 너무 잘 알거든요. 반값에도 분양이 가능한 걸 알아요. 이명박을 속일 수가 없었던 거죠. 자꾸 고위 관료들이 속이려 드니, 현대건설에서 같이 일하던 사람을 LH 사장으로 보내버려요. 그 다음 강남 아파트를 평당 1100만 원(당시 주변 시세는 평당 3000만 원 선)에 분양해 버려요. 이러니 집값을 잡죠." 



집값 잡은게 2번인데

첫번째가 노태우가 주택 200만호 건설 공약하고 신나게 짓던게
김영삼때 분양되면서 잡은거고

두번째가 이명박이 보금자리 폭탄 던진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