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게임기업 넥슨 컴퍼니에서 이달 5일부터 25일까지 2016년도 하반기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이번 공개채용은 넥슨(대표 박지원), 넥슨지티(대표 김정준), 네오플(대표 김명현), 띵소프트(대표 정상원) 등 4개 법인에서 동시 진행된다.

게임기획, 게임아트, 게임프로그래밍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인재를 모집하며, 법인에 따라 게임사업, 해외사업, 플랫폼엔지니어, IT엔지니어 등 직무분야의 채용도 이루어진다.

신입사원은 졸업자 또는 2017년 2월 졸업 예정자를 대상으로, 학점 및 공인영어성적 보유 여부에 관계 없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경력사원은 법인별 상세 모집요강을 참고해 지원할 수 있다.

입사 지원은 오는 25일(화) 오후 5시까지 넥슨 컴퍼니 공개채용 홈페이지(http://career.nexon.com)를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직무 소개 등 채용에 관한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신입사원은 ‘서류 전형’, ‘역량 테스트(개발직군)’, ‘면접 전형’을 거쳐 12월 중 최종 합격자가 선정되며, 경력사원은 부서 별 협의를 통해 정해진다.

넥슨 인사실 백한주 실장은 "넥슨 컴퍼니는 자체 개발 및 서비스, 퍼블리싱 사업 등 온라인∙모바일 플랫폼에서 다채로운 게임을 전 세계에서 서비스하는 글로벌 게임회사”라며, “참신한 게임 개발 등 게임 산업에서 역량을 발휘하고자 하는 창의적이고 열정 넘치는 인재들의 적극적인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넥슨 컴퍼니는 ‘FIFA 온라인 3’, ‘메이플스토리’, ‘던전앤파이터’, ‘서든어택’ 등 전 세계 190여 개 국가에 100여 종의 게임을 서비스하며 연 매출 약 1조 8천억 원, 이중 60%이상 해외에서 매출을 창출하는 글로벌 게임업체다.

매년 게임업계 지망생을 대상으로 ‘넥슨 개발자 컨퍼런스(NDC)’, ‘프로그래밍 대회(NOS)’, 게임 제작 동아리 후원 등 다양한 인재 발굴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넥슨파트너즈센터(NPC)’ 운영 등 게임 스타트업 지원 사업을 통해 업계 전문인력 양성 및 스타트업 개발사 성장에 기여하고 있다.

2016년도 하반기 신입 및 경력 공채와 관련한 보다 상세한 내용은 넥슨 컴퍼니 공개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