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7-03-18 17:50
댓글 :
7

[오버워치 PC방 경쟁전] 왕밤빵왕밤빵, "오늘의 MVP는 한조, 모니터가 도왔다"

신연재 기자 (Arra@inven.co.kr)
18일 서울 은평구 퀸 PC방에서 오버워치 전국 PC방 경쟁전 서울 지역 1차 예선이 열렸다. 조별 예선 4강에서 '이클립스'를 꺾은 '왕밤빵왕밤빵'은 상대 팀의 실격패로 2차 예선 32강에 직행하게 됐다.


다음은 '왕밤빵왕밤빵'과의 인터뷰 전문이다.


Q. 먼저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린다.

최지호 : 닉네임은 'Helper'를 쓰고 있다. 팀의 힐러와 자금줄, 그리고 팀장을 맡고 있다.

금화정 : 팀에서 어그로와 도발을 담당하는 'nospekengris'다. 남는 것을 맡고 있다. 왜 올라운더라는 영어를 쓰는지 모르겠다. 난 그냥 남는 걸 한다(웃음).

윤영민 : 서브 힐러 'star'다.

김진태 : 팀에서 막내와 메인 한조를 맡고 있다. 그래서 닉네임이 '진조'다.

이동민 : 서브 탱커를 담당하는 'Hush'다.

김호석 : 팀에서 비타민을 맡고 있는 'Amare'다. 포지션은 딜러다. 팀 게임에서 솔랭처럼 플레이해 (최)지호 형의 멘탈을 깨는 역할이다.


Q. 대회에 참가하게 된 계기가 있나.

최지호(팀장) : 오로지 상금 때문에 참가했다. 팀원들은 게임을 하면서 알게 된 사이다. 내가 한명씩 개별적으로 연락해서 팀을 꾸리게 됐다.


Q. 연습은 주로 어떻게 했나. 아무래도 온라인 상으로 모인 팀이다보니 연습 과정에서 특별한 문제는 없었나.

금화정 : 이틀 전에 처음 팀 연습을 했다. 그만큼 연습량이 아주 모자랐다. 인벤 게시판을 통해 스크림 상대를 구했는데, 성적은 좋지 못했다. 완패다. 대회에서는 운 좋게 부전승도 겹쳐 2차 예선까지 올라가게 된 것 같다.


Q. 연습량이 충분하지 못하다고 했는데, 경기는 2:0 승리를 거뒀다. 승리한 비결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나.

김진태 : 모니터 헤르츠가 60hz였다. 평소와 달라 적응이 잘 안됐다. 그런데 이게 나에게는 오히려 좋게 작용했다. 맞을 각도가 아니라고 생각한 샷이 맞더라. 팟지도 내가 탔다. 모니터가 나를 도왔다.


Q. 경기를 하면서 위기 상황은 없었나.

최지호(팀장) : 정말 매순간이 위기였다고 생각한다(웃음).

금화정 : 시작 전에 내 자리 헤드셋이 고장나 교체를 했다. 그런데 경기 안에서 의사소통이 잘 안되더라. 또 헤드셋 문제인 줄 알았는데, 그냥 소통이 안된 거였다. 그래서 채팅까지 쳤다. 환경 변화도 나한테는 문제였다. 집에서는 레드벨벳의 러시안 룰렛을 아주 크게 틀어놓고 게임을 한다. 근데 그러지 못해서 실력 발휘가 안됐다. 팟지 나올 때는 춤도 같이 춰야하는데... 아쉽다.


Q. 오늘 경기의 MVP를 꼽자면?

김호석 : 한조를 플레이한 김진태다. 이유는... 팟지를 탔기 때문이다.

김진태 : 내가 상대 힐러를 잘 잘라줬다.


Q. 상대 팀의 실격 덕분에 부전승으로 2차 예선에 진출하게 됐다. 굉장히 기쁠 것 같다.

금화정 : 사실 난 별로다. 지방에 살아서 내일 내려가는 표를 끊었는데, 내일 할 일이 없어져버렸다(웃음). 다른 팀원들은 집에 가서 편히 쉴텐데 난 뭘 해야할지 걱정이다.


Q. 이번 대회 목표와 각오를 듣고 싶다.

금화정 : 무조건 8강이 목표다. 상금을 꼭 타고 싶기 때문이다. 상금을 타면 피자를 시켜먹겠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최지호(팀장) : 집에 가고 싶다. 너무 피곤하다.

김진태 : 본선에 올라 한조로 좋은 모습을 보여서 모든 한조 유저들이 욕 먹지 않도록 하겠다.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벤 최신 핫뉴스

[뉴스] 물러난 손혜원 의원, 문체위 간사직 공석 [5] 이두현 (Biit@inven.co.kr) 01-20
[뉴스] 블리자드, 디아블로 '미공개 프로젝트' 인력 충원 [79] 원동현 (Wony@inven.co.kr) 01-19
[리뷰] 무한이란 그 이름 그대로! '최강의 데스크톱' MSI, '인.. [21] 정수형 (Camfa@inven.co.kr) 01-18
[뉴스] 헬릭스 왈츠, 엉망이다. 번역이 [12] 허재민 (Litte@inven.co.kr) 01-18
[뉴스] 5G가 만들 AR·VR 시대, 2028년까지 총매출 157조 원 .. [11] 이두현 (Biit@inven.co.kr) 01-18
[동영상] 게임 소개 영상 공개, 이게 바로 '앤섬'이다 [16] 윤홍만 (Nowl@inven.co.kr) 01-18
[동영상] 론다 로우지도 페이탈리티! 격투 여제, '모탈컴뱃11' .. [5] 강승진 (Looa@inven.co.kr) 01-18
[뉴스] 네오플, 포괄임금제 '폐지' 눈앞 [11] 이두현 (Biit@inven.co.kr) 01-18
[리뷰] 사회생활 참 힘들다… '메신저 신드롬' [14] 박광석 (Robiin@inven.co.kr) 01-18
[뉴스] 한국어로 만나는 좀비 떼, '데이즈 곤' 4월 26일 정식.. [5] 인벤팀 (desk@inven.co.kr) 01-18
[인터뷰] 검은사막 모바일, "We will, we will rock you!" [30] 이두현,이상훈 (Biit@inven.co.kr) 01-18
[뉴스] HTML5 게임의 가능성은? 글로벌 진출을 위한 트렌드 세.. [4] 윤서호 (Ruudi@inven.co.kr) 01-17
[뉴스] 터키와 동남아시아 게임 시장 현황은? 신흥시장 오픈포.. [0] 윤서호 (Ruudi@inven.co.kr) 01-17
[인터뷰] '서울2033', 반지하의 창조주를 만나다 [28] 허재민,김수진 (desk@inven.co.kr) 01-17
[동영상] 무협과 다크소울이 만나면? 중국 인디 '기혈인', 스팀.. [24] 강승진 (Looa@inven.co.kr) 01-17
인벤 방송국 편성표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