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7-04-20 17:54
댓글 :
43

[기획] 의미 없는 10밴? 코치진 두뇌 싸움 심화한 긍정적인 변화

심영보(Roxyy@inven.co.kr)

숫자 '2'는 10밴으로 일어난 변화를 단적으로 나타내준다. 6밴으로 진행된 마지막 LCK, 2016 롤챔스 섬머 시즌에 출전했던 챔피언은 '74'개. 그와 비교해서, 이번 2017 스프링 시즌에 출전한 챔피언은 '76'개로 딱 두 개가 더 나왔다. 비교한 두 시즌 모두 전 챔피언 중 절반가량만이 대회에 등장했다. 챔피언의 다양화는 여전히 없었다.

하지만, 아무 변화가 없었던 것은 아니다. 그 변화는 전략성. 스포츠를 즐기는 데 가장 재미있는 요소 중 하나인 코치진의 두뇌 싸움이 심화됐다. 상대의 조합을 보고 두 번째 밴 페이즈에서 핵심 챔피언을 잘라내거나, 한 라인에 밴을 집중 투자하는 등 여러 가지 모습들이 등장했다.


특히, 단기전에서는 더욱 과감하고 치열한 머리싸움이 진행됐다. 플레이오프 2라운드 대결이었던, kt 롤스터와 삼성 갤럭시의 대결로 돌아가 보자. 이날 경기 밴픽의 백미는 원거리 딜러를 놓고 벌어지는 수 싸움이었다. 10밴 시스템이 있기에, 가능했던 수 싸움들이었다.

kt는 1세트에서 바루스와 이즈리얼을 자르며, 원거리 딜러 견제를 강하게 했다. kt가 블루 진영이었기 때문에, 삼성이 별다른 움직임을 보이지 않으면 애쉬는 kt에게 돌아가는 형국이었다. 삼성은 애쉬를 밴 하며 2티어 원거리 딜러 싸움으로 밴픽을 강제했다. 그러나 kt의 생각은 달랐다. 바루스, 애쉬, 이즈리얼이 없으면 케이틀린이 최고의 픽이라는 생각이었다. kt의 생각은 보란 듯이 적중했다. kt의 봇 듀오는 루시안을 선택한 삼성을 라인전에서 박살 냈다.

여기까지는 6밴이었더라도 가능했을 전략이다. 주시해야 할 경기는 이어진 2세트였다. 다시 한번 블루 진영을 잡은 kt는 이번에도 바루스와 이즈리얼을 잘랐다. 하지만, 삼성은 1세트와는 다르게 애쉬를 열어줬다. 애쉬를 주고, 케이틀린 혹은 진 같은 챔피언을 가져올 심산이었다. 사거리가 짧은 루시안으로는 kt를 상대하기 어렵다는 판단이었을 것이다. 게다가 루시안은 '룰러'가 전혀 애용하던 픽이 아니었다. 포스트 시즌 전까지, 커리어 내내 딱 한 번 사용했을 뿐이었다.

삼성이 원하는 방향으로 밴픽이 흘러가는 듯했다. kt가 1픽으로 애쉬를 가져갔기 때문이다. 그러나 문제는 이후에 발생했다. 삼성은 1, 2, 3픽을 원거리 딜러가 아닌 다른 포지션으로 채웠다. 이는 치명적인 실수였다. kt가 4, 5밴으로 케이틀린과 진을 잘라버리며 삼성의 의도를 완전히 봉쇄했다. 이렇게 되자, 삼성이 뽑을 만한 픽은 루시안 뿐이었다.

결과적으로 kt가 케이틀린을 애쉬로 업그레이드시킨 셈이었고, 삼성은 1세트와 똑같이 루시안을 뽑게 됐다. 10밴 시스템을 이용한 kt의 기막힌 밴픽이었다.


11일 있었던 kt와 MVP의 플레이오프 1라운드 3세트 대결에서도 머리싸움은 격렬했다. kt는 이날 내내 챔피언 폭에 약점이 있던 '이안' 안준형과 '마하' 오현식을 견제했다. 신드라와 바루스가 아니라면, MVP의 미드와 원거리 딜러는 힘을 못 쓴다는 게 그들의 생각이었다. 1, 2세트 모두 승리를 거둔 kt는 3세트에서도 자신들의 생각을 이어나갔다.

MVP는 kt의 노림수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라인전이 강력한 카르마와 자이라를 밴하면서 상대의 봇 라인전 힘을 덜어내고자 했다. 이어서 MVP는 1픽으로 말자하를 선택했고, 2픽으로는 메타에서는 벗어나 있지만 '마하'가 애용하는 진까지 뽑았다. 이 정도만 갖추면 kt에게 애쉬를 줘도 괜찮다고 판단했을 것이다.

MVP가 서포터에 밴 카드를 두 장이나 사용하자, 카밀이 풀리게 됐다. kt는 2픽으로 망설임 없이 카밀을 뽑았다. 봇 조합을 빠르게 완성시킨 MVP가 당연히 카밀을 먼저 뽑을 수는 없었다. 게다가 카밀은 라인전에서는 버티는 데 중점을 둬야 하는 챔피언이기에, 미드-봇 라인전이 약한 MVP가 뽑기에는 부담스러웠다. 그리고 MVP는 정규 시즌에 카밀을 카운터 치는 전략을 선호했었다.


첫 번째 픽 페이즈가 끝나니, 양 팀 조합의 윤곽이 드러났다. 자연스럽게 두 번째 밴 페이즈부터는, 자신의 조합은 살리고, 상대의 조합은 무너트리기 위한 머리싸움이 활발히 이루어졌다. 10밴이 만들어낸 중점적인 변화였다.

kt는 라인전 약점을 가지고 있는 카밀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레넥톤을 잘랐다. 레넥톤은 이번 시즌 내내 카밀의 카운터로 등장했었다. 이어서 성가신 쉔을 잘랐다. 쉔은 카밀을 상대로 라인전, 한타, 궁극기사용 등 여러모로 괜찮은 픽이었기 때문이다.

반면에, MVP는 남은 서포터 중 가장 티어가 높은 룰루를 자르며 상대 봇을 더욱 억제했다. 또한, 카밀과 함께 1-3-1 운영을 할 수 있는 탈론을 밴 하면서 상대의 날개 운영을 최소화했다.

그러나 두 팀 모두 상대의 견제를 받아칠 무기를 생각하고 있었다. kt는 한동안 나오지 않았던 미스 포츈 서포터를 선택하며 라인전에 더 힘을 실었다. MVP의 무기는 뽀삐였다. MVP는 카밀을 상대할 때 뽀삐를 선호하는 모습을 보여왔다. 뽀삐가 여러 상황에서 카밀을 마크하기 좋아서였다. 승리를 거두며 결과로 증명한 경기도 있었다.

무기가 더 날카로웠던 쪽은 kt였다. kt가 봇 라인전을 압살했기 때문이다. 이렇게 되자, 뽀삐가 카밀을 마크한다는 게 큰 이점이 있지 않았다. kt의 미드-봇이 편하게 초반 주도권을 잡았기 때문에, 중반부터는 카밀이 날뛸 일만 남아있었다. 뽀삐는 말 그대로 카밀을 어느 정도 마크할 수 있을 뿐이지 주도권으로 움직이기는 어려웠다.


소개한 경기들처럼, 10밴은 6밴보다 더욱 많은 상황과 변수를 만들어내 코치진의 머리를 아프게 했다. 하지만, 10밴은 코치진을 더욱 코치진답게 만든 시스템이었다. 코치가 수행해야 할 핵심 과제인 전략이라는 부분을 심화시켰으니. 게다가 그들의 머리는 아팠어도, 팬들의 즐길 거리가 한층 더 늘어났다. 긍정적인 변화다.

꽤 오랜 준비 기간이 주어지는 단기전은 코치진의 밴픽 싸움이 더 재미있게 전개될 가능성이 크다. 또한, 한판 한판이 중요하기 때문에, 밴픽에서 순간적인 대처가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예를 들어, 10밴을 이용해 당일 날 컨디션 난조를 겪는 선수를 집중 공략할 수도 있다.

이제 이번 시즌 남은 단기전은 결승전뿐이다. 최고의 코치로 평가받는 SKT T1의 김정균 코치와 지도력을 인정받고 있는 이지훈 감독 이하 코치진의 머리싸움이 어떻게 진행될지 관심이 쏠린다. 누가 승리할지는 모르지만, 결승전에도 10밴을 활용한 재미있는 전략과 두뇌 싸움이 펼쳐지길 바란다.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전체 리포터 1294개 등록됨 (2018-01-19 ~ 2017-07-18)

[롤챔스 스프링] KSV '룰러' 박재혁, "경계 대상은 아프리카 프릭스와 SKT T1" [22]
게임뉴스 | 박범, 유희은 (Nswer@inven.co.kr) | 2018-01-19 00:07
'룰러' 박재혁이 아프리카 프릭스와 SKT T1을 경계 대상으로 꼽았다. 18일 8일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스플릿 1라운드 3일 차 2경기 KSV와 진에어 그린윙스의 대.....
[영상 인터뷰] 바론 튀기러 가즈아~ bbq 올리버스 '트릭' 김강윤 [2]
인터뷰 | 유희은 (Youii@inven.co.kr) | 2018-01-19 00:03
사진 LoL 프로게이머에게 평소 궁금했던 것들을 질문하는 코너! 이번 영상 인터뷰의 주인공은 콩두 몬스터와의 경기에서 2:1로 승리한 bbq 올리버스의 정글러 '트릭' 김강윤 선수입니다. 유럽 최고의 정.....
[롤챔스 스프링] '롤드컵 우승팀'의 위엄, KSV 2연승으로 단독 1위(종합) [43]
경기결과 | 박범, 유희은 (Nswer@inven.co.kr) | 2018-01-18 22:39
롤드컵 우승컵을 들어 올렸던 KSV가 2연승을 기록하며 단독 1위 자리에 올랐다. 18일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스플릿 1라운드 3일 차 일정이 마무리됐다. 1경기 콩.....
[롤챔스 스프링] '봇 듀오가 만든 눈사태' KSV, 진에어에 2세트 압승 [30]
경기결과 | 심영보,유희은 (desk@inven.co.kr) | 2018-01-18 22:36
KSV가 진에어 그린윙스를 2세트에서 잡아내면서 이날 최종 승자가 됐다. 2세트는 KSV의 압도적인 경기력이 나왔다. 최상의 폼을 보여주는 봇 듀오가 강력한 라인전으로 스노우 볼을 굴렸고, 팀이 깔끔하.....
[롤챔스 스프링] 바론 앞 최후의 결전, KSV가 접전 끝에 1세트 승리 [49]
경기결과 | 심영보,유희은 (desk@inven.co.kr) | 2018-01-18 21:44
18일 상암 e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롤챔스 스프링 3일 차 2경기는 KSV와 진에어 그린윙스의 격돌이었다. 경기는 박빙으로 장기전이었는데, 후반에 집중력을 발휘한 KSV가 끝내 승리를 챙겼다. 선취점은.....
[롤챔스 스프링] 성공적 복귀 '이그나' 이동근, "알리스타에 꽂혀... 물 흐르듯 잘됐다" [9]
게임뉴스 | 박범, 유희은 (Nswer@inven.co.kr) | 2018-01-18 20:41
'이그나' 이동근이 자신의 알리스타 플레이에 물 흐르듯 잘됐다는 평가를 내렸다. 18일 8일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스플릿 1라운드 3일 차 1경기 콩두 몬스터와 .....
[롤챔스 스프링] '투자 성공' bbq 올리버스, 3세트 승리로 긍정적 시즌 출발 [24]
경기결과 | 심영보, 유희은 (Roxyy@inven.co.kr) | 2018-01-18 19:57
3세트 접전 끝에 승리를 거둔 팀은 bbq 올리버스였다. bbq는 안정적인 운영 능력과 상대의 실수를 틈타 승리를 따냈다. 팀의 중심을 잡아준 '템트' 강명구의 말자하와 한타마다 완벽한 스킬 활용을 보여.....
[롤챔스 스프링] 갈팡질팡 바론! bbq, 끈질긴 콩두 물리치고 2세트 승리 [44]
경기결과 | 심영보, 유희은 (Roxyy@inven.co.kr) | 2018-01-18 18:53
bbq 올리버스가 콩두 몬스터를 상대로 2세트를 가져가며 경기를 1:1 동률로 만들었다. bbq는 '트릭' 김강윤의 유럽산 아이번을 사용해 승리를 따냈다. 이번 경기의 백미는 수도 없이 벌어진 갈팡질팡 바.....
[롤챔스 스프링] 정말 일내나? 콩두, 기가 막힌 경기력으로 bbq에 1세트 압승 [34]
경기결과 | 심영보, 유희은 (Roxyy@inven.co.kr) | 2018-01-18 17:44
18일 상암 e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롤챔스 스프링 3일 차 1경기, bbq 올리버스와 콩두 몬스터의 1세트 대결에서 콩두가 완승을 따냈다. 콩두 몬스터는 '레이즈' 오지환의 초반 설계로 우위를 점하고, 깔.....
[뉴스] 'Legend / Restart' 라이엇 게임즈, LoL 2018시즌 런칭 영상 공개 [32]
게임뉴스 | 손창식 (desk@inven.co.kr) | 2018-01-18 11:17
라이엇 게임즈는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의 새로운 시즌을 맞아 직접 제작한 2018시즌 런칭 영상 'Legend / Restart'를 공개하고 영상을 감상할 수 있는 마이크로사이트를 오픈했다. 18일 공개된 'L.....
[영상 인터뷰] 늑대는 원래 정글에 사는 법이지! SKT T1의 새로운 정글러 '울프' 이재완 [47]
인터뷰 | 유희은 (Youii@inven.co.kr) | 2018-01-18 07:07
LoL 프로게이머에게 평소 궁금했던 것들을 질문하는 코너! 이번 영상 인터뷰의 주인공은 락스 타이거즈와의 3세트 경기에서 '정글러'로서 깜짝 데뷔한 SKT T1의 '울프' 이재완 선수입니다. 많은 분들이 .....
[롤챔스 스프링] 완벽한 수비팀 KSV, 진에어는 흔들어야 희망있다 [19]
게임뉴스 | 심영보 (Roxyy@inven.co.kr) | 2018-01-18 07:02
2017 롤드컵 우승팀 KSV는 개막전에서 우승 후보 1순위로 꼽히던 킹존 드래곤X를 2:0으로 완파했다. KSV의 경기력은 롤드컵에서 보여줬던 모습 그대로였다. 가장 이상적인 수비팀이었다. 단순히 문을 걸.....
[롤챔스 스프링] '레이즈' 오지환, 콩두 몬스터 구원자 역할 이어가나 [3]
게임뉴스 | 박범 (Nswer@inven.co.kr) | 2018-01-18 02:08
'레이즈' 오지환이 콩두 몬스터의 중심 역할을 이어갈까. 18일 상암 e스타디움에서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스플릿 3일 차 1경기 콩두 몬스터와 bbq 올리버스의 대결이 펼쳐진다. 이날 대결에서.....
[롤챔스 스프링] '페이커' 이상혁, "'울프'의 플레이에 만족, 앞으로 더 잘할 것" [29]
경기결과 | 손창식, 석준규 (esports@inven.co.kr) | 2018-01-18 01:15
SKT T1이 17일, 락스 타이거즈를 2:1로 물리치고 시즌 첫 승에 성공했다.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시즌 2일 차 2경기에서 SKT T1은 신예 '에포트' 이상.....
[돌발포토] 시작부터 이렇게 격하기야?! 이변의 2018 롤챔스 스프링 2일 차 풍경기 [28]
포토뉴스 | 석준규 (Lasso@inven.co.kr) | 2018-01-18 00:38
미세먼지 가득한 17일의 상암 경기장에서는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시즌(이하 롤챔스 코리아) 2일 차 경기가 진행되었습니다. 화려한 경기로 롤챔스 새 시즌의 멋진 시작을 알렸던 1일 차에 이.....
[롤챔스 스프링] SKT, '울프' 정글러 카드 적중! 아프리카는 천적 kt에 2:1 승리(종합) [38]
경기결과 | 손창식, 석준규 (esports@inven.co.kr) | 2018-01-18 00:25
아프리카 프릭스와 SKT T1이 17일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진행되는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시즌 2일 차 경기에서 각각 kt 롤스터와 락스 타이거즈를 2:1로 격파했다. 무엇보다 SKT.....
[롤챔스 스프링] 탑에 번쩍, 봇에 번쩍 라이즈. '페이커' 활약 돋보인 SKT, 3세트 승리 [73]
경기결과 | 장민영, 석준규 (esports@inven.co.kr) | 2018-01-18 00:25
봉인 풀린 '페이커'의 라이즈는 감당할 수 없었다. 마지막 승자를 가릴 3세트에서 SKT T1 '울프' 이재완이 정글러로 출격했다. 세주아니로 갱킹을 시도했지만, 락스 타이거즈가 받아치는데 성공해 첫 킬.....
[롤챔스 스프링] 정글에 늑대가 나타났다! '울프' 이재완, 정글러로 포지션 바꿔 출격 [44]
게임뉴스 | 손창식, 석준규 (esports@inven.co.kr) | 2018-01-17 23:43
SKT T1이 락스 타이거즈와의 3세트에 '울프' 이재완을 정글러로 교체 출전 시킨다. SKT T1은 락스 타이거즈에 1:1 동점을 허용한 뒤, '블랭크' 강선구 대신 '울프' 이재완을 교체 선수로 낙점했다. 평소.....
[롤챔스 스프링] 인생 경기 펼친 '린다랑-성환'! 락스 타이거즈, SKT T1 꺾고 1:1 동점 [112]
경기결과 | 장민영, 석준규 (esports@inven.co.kr) | 2018-01-17 23:30
'린다랑-성환'이 시작부터 끝까지 게임을 지배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이번에는 락스 타이거즈가 탑 라인에 힘을 제대로 줬다. '린다랑' 허만흥의 카밀이 갱플랭크의 체력을 압박하고 '성환'의 카직.....
다음 6개월   이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 | 69 다음   이전 6개월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배혜농 | 편집인: 이동원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