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작의 감성을 그대로… 리니지M 인벤에서 다양한 소식과 알찬 정보를!
날짜 :
2017-05-12 17:21
댓글 :
7

[기획] 허약한 마법사를 고레벨로 이끌어준 리니지 최고의 마법 '턴 언데드'

이동연(Rakii@inven.co.kr)
엔씨소프트의 신작 모바일 게임 리니지M이 사전예약을 시작했습니다. 원작 리니지1을 즐겼던 많은 유저들이 리니지M의 출시를 기다리고 있는데요. 인벤은 리니지M이 출시되기 전, 과거의 추억을 함께 되살려보는 시간을 가져보려 합니다.


리니지에 입문했을 때 내가 처음으로 키운 캐릭터는 마법사였다. 당시 사촌 형이 플레이했던 법사가 멀리서 이럽션을 날리는 것이 그렇게 멋져 보일 수가 없었고, 그 모습에 반해 무작정 마법사를 선택했다.

하지만 당시 첫 캐릭터는 기사나 요정을 하는 것이 정석이었다. 마법사는 장비 제한과 느린 MP 회복 속도 때문에 첫 캐릭터로 키우기에는 적절하지 않았다. 게다가 변신 주문서가 없던 시절이라 변신하지 않은 상태로 사냥을 해야 해서 공격 속도까지 느렸다. 또한, 마법을 배우는 돈도 만만치 않아 다른 직업보다 돈이 더 많이 소비됐다.

어쨌든 마법사를 선택한 나는 말하는 섬 수련장에서 4레벨까지 찍은 후, 같이 리니지를 하던 사촌 형에게 돈을 받아 말하는 섬 남쪽에 있는 게렝에게 1서클 마법을 배울 수 있었다.

▲ 옛날 게렝의 집은 이거보다 더 낡았다. 우리에게 가져간 돈으로 벽돌집을 지었다.


게렝 집에서 나온 나는 자신감에 가득 찼다. '마법사는 역시 마법으로 싸워야지!' 하면서 주변 오크와 고블린을 에너지 볼트로 때려잡았다. 근처로 접근하기도 전에 죽는 몬스터를 보면서 자신감에 가득 찼고 세상 무서운 줄 모르고 몬스터들을 찾아다니기 시작했다.

하지만, 저기서 빠른 속도로 달려오는 셀로브에게 에너지 볼트를 날리는 순간 무언가 잘못된 것을 깨달았다. 오크나 고블린이었으면 2~3방에 죽었을 텐데, 셀로브 절반가량 남아있던 MP를 다 소모해 에너지 볼트를 날려도 죽질 않았다. 어느새 내 앞으로 다가온 셀로브는 기다란 다리를 뻗으며 나를 공격했고 결국 나는 텔레포트도 사용하지 못하고 차가운 땅바닥에 몸을 누일 수밖에 없었다.

같이 하던 사촌 형이 이걸 보더니 내게 글루디오 마을 위쪽에 있는 법사촌을 추천해줬다. 하지만 법사촌을 가는 과정도 쉽지는 않았다. 당시 배를 탈 수 있었던 말하는 섬 선착장은 무법지대였다. 사람을 죽여도 카오가 되지 않았기 때문에 지나가는 사람들을 죽이려는 사람들이 즐비해 있었고 이곳을 통과하기가 너무 어려웠다.

▲ 이런 경쟁을 뚫고 배를 타야 했다.


배를 타려고 하는 과정에 여러 번 죽자 요령이 생겼다. 고레벨들이 배를 타려고 진입하는 다른 사람들을 치는 타이밍에 몰래 숨어들어 겨우 배를 타는데 성공했다. 어렵게 배를 타고 도착한 해골 밭 법사촌에는 같은 마법사 캐릭터가 즐비했다. 나도 이곳에 끼어들어 /autospell 명령어를 사용한 후, 동전을 꼽고 레벨업을 하는 동안 옆에서 사촌 형이 하는 것을 구경하면서 시간을 보냈다.

시간이 흘러 이제 더 이상 법사촌에서는 레벨업을 하기 힘든 수준에 올라섰다. 다시 솔로잉 사냥을 하기로 마음먹었으나 빈약한 장비로는 몬스터를 때려잡기에는 역부족이었다. 때문에 흥미를 잃고 요정을 키우다가 한 달 계정이 끝나 잠시 리니지를 그만뒀다.

한동안 다른 게임을 하다가 다시 리니지에 접속하니 법사촌은 사라지고, 마나의 지팡이가 등장했다. 마나의 지팡이는 몬스터의 MP를 흡수할 수 있는 장비로 15레벨 퀘스트만 수행하면 마나의 지팡이를 얻을 수 있었기 때문에 마법사의 전성시대를 열었던 무기였다.

마나의 지팡이를 얻은 후, 사냥터를 해골밭에서 본토던전 위에 있는 굴밭으로 옮겼다. 당시 굴밭에는 흑기사와 구울이 주로 출몰했는데 이곳에서 출몰하는 흑기사들은 떼지어 몰려 있어서 파이어 볼 같은 광역 마법으로 때려잡곤 했다.

구울은 이동속도가 느린 대신 공격 속도가 빠르고 독까지 걸었기 때문에 원거리에서 마법으로 잡을 수밖에 없었다. 구울은 에너지 볼트나 힐로 피해를 주면서 잡기도 했지만, 다른 방법도 있었다. 바로 '턴 언데드'를 사용한 사냥이었다.

▲ 굴밭에는 흑기사와 구울이 주로 출몰했다.


'턴 언데드'는 언데드 계통의 몬스터를 일정 확률로 한방에 제거할 수 있는 3서클 마법이다. 성공하면 '팡!'하고 터지면서 몬스터도 한방에 죽었기 때문에 손맛도 상당했다. INT 수치가 높을수록 성공 확률이 올라가기 때문에 같은 3서클 마법을 시전할 수 있는 요정보다 마법사에게 더욱 어울리는 마법이었다. 굴밭 뿐만 아니라 용의 계곡에서도 해골 돌격병 같은 언데드 몬스터가 등장하면서 턴 언데드 사냥은 인기를 끌었다.

▲ 턴 언데드 발동 모션. 모여있던 입자가 팡하고 터진다.

▲ 턴 언데드의 시초는 D&D의 성기사

특히 '턴 언데드'가 본격적으로 위력을 발휘했던 것은 2002년 오렌 마을이 등장하고 나서였다. 오렌 마을 남서쪽에서는 언데드 몬스터가 출몰했는데, 이곳에서는 새롭게 등장한 엘모어 언데드가 등장했다. 이 엘모어 몬스터는 이동속도가 빠르고 '엘모어 마법사'가 시전하는 콘 오브 콜드는 무척 아파 다른 직업은 사냥하기 힘든 곳 중 하나였다. 하지만 마법사는 몬스터가 근처에 오기 전에 턴 언데드로 한방에 때려잡을 수 있어 빠른 사냥이 가능했다.

▲ 엘모어 법사의 콘 오브 콜드는 상당히 아프다.


마법사는 이동 속도가 빠른 몬스터로 변신한 후, 턴 언데드를 시전해 사냥을 하고 다음 몬스터를 찾으러 빠르게 이동하고는 했다. 무기는 보통 MP 틱을 올려주는 수정 지팡이를 장착하다가 MP가 부족해지면 마나의 지팡이로 교체한 후, 몬스터를 때려서 MP를 보충하는 방식으로 사냥을 진행했다.

이 사냥 방식은 오만의 탑이 등장하면서 절정에 달했다. 오만의 탑은 당시 HP와 공격력이 한층 더 강력해진 몬스터들이 등장했는데, 다른 직업은 사투를 벌여가면서 싸울 동안 마법사는 30층과 50층대에서 언데드를 상대로 '턴 언데드'만 사용하면 경험치가 쭉쭉 올라갔다. 턴 언데드의 성공률은 높지 않았지만, 몬스터를 한방에 제거하는 매력은 낮은 성공률을 커버하기에 충분했다.

▲ 마법사의 레벨업 성지였던 오만의탑 30층대 몬스터들


아마 턴 언데드가 없었다면, 법사가 혼자서 사냥할 수 있던 패턴은 몰이사냥이 끝이었을 것이다. 몰이사냥은 '턴 언데드' 사냥과 비교해 MP 효율 면에서는 더 좋았지만, 당시 좋은 사냥터에는 몬스터보다 사람이 더 많았던 시절이라 몰이를 할 수 있을 만한 수만큼의 몬스터를 확보하기 힘들었고 이로 인해 몬스터 소유권을 둘러싼 분쟁에 휘말릴 가능성도 높았다.

반면, 턴 언데드 사냥은 같은 마법사들만이 경쟁자였고, 이것도 먼저 턴 언데드를 성공하는 사람이 대부분의 경험치를 가져가다 보니 분쟁에 휘말릴 가능성도 적었다.

요즘도 '턴 언데드'를 활용한 빠른 사냥이 가능하긴 하지만 아인하사드의 축복 버프가 다 떨어지면 생기는 '그랑카인의 분노' 디버프 때문에 예전처럼 오랫동안 '턴 언데드'를 활용한 사냥은 불가능한 상태다.

마법사는 누구나 에너지 볼트로 시작해 최고의 마법인 '디스인티그레이트'를 시전하는 것을 꿈꾼다. 하지만 옛날 마법사의 레벨업에 가장 큰 공헌도를 차지했던 것은 에너지 볼트도 디스인티그레이트도 아닌 '턴 언데드'라는 것을 기억하도록 하자.


※ 이미지 출처 : 리니지 공식 홈페이지(plaync)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전체 리포터 38개 등록됨 (2017-05-19 ~ 2016-11-18)

[취재] 리니지, 전 서버 최초 92레벨 등장! 듀크데필 서버 '유주팬클럽' [99]
게임뉴스 | 장요한 (Roah@inven.co.kr) | 2017-05-19 17:13
엔씨소프트의 대표 MMORPG '리니지'에 전 서버 최초로 92레벨 캐릭터가 등장해 화제다. 91레벨 캐릭터가 등장한 지 약 224일 만의 일. 레벨업의 새 역사를 쓴 주인공은 듀크데필 서버의 '유주팬클럽'이다.....
[기획] 일본도부터 집행검, 기르타스의 검까지! 시대별로 보는 리니지 '무기의 역사' [21]
게임뉴스 | 장요한 (Roah@inven.co.kr) | 2017-05-18 15:23
방어구가 아무리 화려해도 무기가 구리면 캐릭터가 구려진다는 말이 있다. 아마 2000년도 중후반까지 리니지를 플레이했던 유저라면 "+8 검에 +5 방어구는 의미가 없다. 차라리 +4 방어구를 입더라도 +9.....
[취재방담] 리니지M, 레볼루션을 넘을까? 인기기사 [104]
칼럼 | 인벤팀 (desk@inven.co.kr) | 2017-05-17 17:40
금일(16일) 서울 역삼에 위치한 더 라움에서는 '리니지M'을 소개하는 기자간담회가 진행되었습니다. 자사의 핵심 IP인 '리니지'의 호르몬을 이식한 게임이기 때문일까요. 반드시 시장 1위를 차지하고 말.....
[종합] 김택헌 부사장, "리니지M, 리니지답게 만들었고 엔씨답게 서비스하겠다" [167]
게임뉴스 | 김규만 (Frann@inven.co.kr) | 2017-05-16 12:49
엔씨소프트는 금일(16일) 서울 역삼동 '더 라움'에서 리니지M의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리니지IP의 지금까지 성과와 신작 모바일게임 '리니지M'의 출시일을 공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리니지M은 엔.....
[뉴스] 리니지M 일부 레어 닉네임 생성불가? 추첨해서 직접 지급 예정 [18]
게임뉴스 | 이동연 (Rakii@inven.co.kr) | 2017-05-16 12:28
리니지M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5월 16일 24시부터 시작되는 사전 캐릭터 생성 이벤트에서 일부 10개 레어 닉네임에 대한 것은 생성이 불가능한 대신 랜덤 추첨으로 지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생성이 .....
[뉴스] 리니지M 서버 리스트 공개! '데포로쥬' 등 서버 100개로 시작한다 [11]
게임뉴스 | 이동연 (Rakii@inven.co.kr) | 2017-05-16 11:39
리니지M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서버 리스트를 공개하는 한편, 캐릭터&혈맹 사전 생성에 대한 내용을 공개했다. 서버명은 데포로쥬, 켄라우헬, 판도라, 데스나이트, 듀크데필, 안타라스, 파푸리온, 발라.....
[취재] '리니지M', 사전 캐릭터 생성 17일 0시 부터 가능 인기기사 [98]
게임뉴스 | 이현수 (Valp@inven.co.kr) | 2017-05-16 10:30
리니지M의 출시를 앞두고 이루어지는 사전캐릭터 생성 페이지가 17일 0시(16일 24시)부터 열린다. 엔씨소프트는 오늘(16일) 서울시 강남구 더 라움에서 간담회를 열고 모바일 신작 '리니지M'을 6월 21일.....
[취재] 6월 21일 출시 '리니지M', 사전 예약자 400만 명 돌파 [6]
게임뉴스 | 이현수 (Valp@inven.co.kr) | 2017-05-16 10:30
'리니지M'이 오는 6월 21일 시장에 등장한다. 엔씨소프트는 오늘(16일) 서울시 강남구 더 라움에서 간담회를 열고 모바일 신작 '리니지M'을 6월 21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리니지M'은 원작인 '리니지' I.....
[프리뷰] PC 온라인 버전의 느낌을 그대로! '리니지M' 인기기사 [16]
게임소개 | 양영석 (Lavii@inven.co.kr) | 2017-05-16 10:30
리니지M은 엔씨소프트가 1998년 서비스를 시작한 원작 PC온라인 게임 ‘리니지’의 핵심 요소를 모바일로 구현한 MMORPG이다. 여러 클래스(Class, 직업)의 캐릭터뿐만 아니라 혈맹과 대규모 사냥, 공성전.....
[뉴스] 리니지M, 6월 21일 출격 확정! [19]
게임뉴스 | 양영석 (Lavii@inven.co.kr) | 2017-05-16 10:30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가 6월 21일 국내 양대 마켓(구글플레이, 애플 앱스토어)에 ‘리니지M’을 출시한다. 엔씨소프트는 5월 16일 서울 역삼동 ‘더 라움’에서 리니지M의 미디어 쇼케이스 ’LINEAGE.....
[정보] 리니지M 사전 캐릭터 생성 D-1! 인기 닉네임과 생성시 주의점은? [10]
게임뉴스 | 이동연 (Rakii@inven.co.kr) | 2017-05-15 15:10
5월 16일은 리니지M에 있어 특별한 날입니다. 우선 첫 번째로 이날 리니지M 기자간담회가 개최되어 출시 일정과 함께 사전 예약자 수, 리니지M 최신 빌드를 선보일 예정입니다. 그리고 일반 이용자들은 .....
[기획] 허약한 마법사를 고레벨로 이끌어준 리니지 최고의 마법 '턴 언데드' [7]
기획기사 | 이동연 (Rakii@inven.co.kr) | 2017-05-12 17:21
리니지에 입문했을 때 내가 처음으로 키운 캐릭터는 마법사였다. 당시 사촌형이 플레이했던 법사가 멀리서 이럽션을 날리는 것이 그렇게 멋져 보일수가 없었고, 그 모습에 반해 무작정 마법사를 선택했다.....
[컨콜] "리니지M, 집중한다" 엔씨소프트 1분기 실적발표 총정리 [65]
게임뉴스 | 이현수 (Valp@inven.co.kr) | 2017-05-11 12:40
엔씨소프트는 11일 오전 9시부터 국내외 애널리스트 및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Conference call(동시 접속통화)을 진행했다. 엔씨소프트 윤재수 부사장이 참석한 이번 컨퍼런스콜에서 어떤 내용들이 공개됐.....
[컨콜] '리니지M 대기중?' 리니지 매출 전분기 대비 57% 감소 [1]
게임뉴스 | 정필권 (Pekke@inven.co.kr) | 2017-05-11 12:28
'리니지'의 2017년 1분기 매출 감소에는 '리니지M'의 출시 기대감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확인됐다. 윤재수 엔씨소프트 부사장은 11일 진행한 1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하여 '리니지'의 매출이 지난.....
[정보] 싸울아비 장검 들고 시작할 기회! 리니지M 미니게임 가이드 [11]
게임뉴스 | 문영호 (Rokah@inven.co.kr) | 2017-05-10 20:13
5월 10일부터 리니지M의 미니게임이 오픈되었다. 6월 14일까지 5주간 진행되는 미니게임에 참여하면 향후 리니지M에서 사용할 수 있는 아데나, 주문서를 비롯해 싸울아비 장검 등 고급 무기를 얻을 수 있.....
[기획] 리니지, 고통 받으면서도 아낌없이 주었던 위대한 고목 '엔트' [5]
게임뉴스 | 장요한 (Roah@inven.co.kr) | 2017-05-10 17:23
지금 이 순간에도 요정 숲에서 묻지마 폭행을 당하고 있는, 그런데도 아쉬운 소리 1번 하지 않았던 불쌍한 가디언들의 얘기를 하고자 한다. 아낌없이 주는 나무처럼, 아무런 대가 없이 퍼주기만 했던 불.....
[뉴스] 리니지M, 5월 16일부터 사전 캐릭터명 및 혈맹 생성 시작 인기기사 [47]
게임뉴스 | 이동연 (Rakii@inven.co.kr) | 2017-05-10 12:00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는 모바일 MMORPG 리니지M의 '사전 캐릭터 생성' 및 '사전 혈맹 결성' 이벤트를 진행한다. 리니지M 공식 페이스북은 5월 16일부터 '사전 캐릭터 생성 시작' 및 '사전 혈맹 결정'.....
[기획] 슬라임부터 버그베어까지, 울고 웃게 만들었던 리니지 경기장의 추억 [7]
기획기사 | 이동연 (Rakii@inven.co.kr) | 2017-05-07 18:56
대부분의 MMORPG가 그랬지만, 리니지도 사냥과 PVP가 게임 플레이의 상당수를 차지한다. 그래도 다른 MMORPG는 사냥을 하면 경험치 올라가는 것을 보며 보람이라도 느낄 수 있었지만, 리니지에서는 한 시.....
[기획] 리니지, 광전사의 도끼 하나로 시작한 기사들의 '고물상 창업' [17]
게임뉴스 | 장요한 (Roah@inven.co.kr) | 2017-05-05 20:37
'노가다'는 사실 썩 유쾌한 표현은 아니다. 도카타(dokata)라는 본래 뜻도 긍정적인 의미라 보기 어렵고, 게임을 플레이하는 유저 입장에서도 같은 일을 반복 수행해야 하는 건 영 탐탁치 않은 과정이다.....
다음 6개월   이전 1 | 2 다음   이전 6개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