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7-06-18 15:15
댓글 :
0

[블소 토너먼트] 강철로 만든 컴공사! 윤정호 하드캐리로 IDEPS 결승 진출

이동현(Harv@inven.co.kr)


어떻게 하면 잡을 수 있는거지? 무한동력 윤정호

6월 18일(일), 블소 토너먼트 2017 시즌2 결선 첫 경기에서는 2위로 올라온 IDEPS와 3위로 올라온 Unknown이 만났다. 경기는 마지막 세트까지 간 접전 끝에 IDEPS가 승리를 거두고 결승에 진출했다. 팽팽한 경기였지만 윤정호, 김상욱, 강덕인이 만들어내는 단단한 운영이 막판에 빛을 발하며 승부를 갈랐다.

1세트는 강덕인과 서정호가 출전했다. 오프닝 히트는 강덕인이 열었지만 뛰어찍기 타이밍에 맞춰 탈출을 사용한 서정호가 엄청난 피해를 누적시키는데 성공하면서 압도적으로 유리한 고지에 올랐다. 서정호의 풀콤보가 끝난 뒤 강덕인이 공격권을 가져와 반격에 나섰지만 남아있는 생명력이 너무 적었다. 결국 빠져나간 서정호가 다운-번개베기로 승리를 따냈다.

2세트에서는 윤정호와 채영훈이 만난 가운데, 윤정호가 경기를 압도했다. 초반부터 상태이상을 허용한 채영훈이 둔주의 진을 빠르게 소진했고 코너에 몰렸다. 윤정호는 강력한 공중콤보와 결빙을 활용한 연계로 채영훈이 대응하지 못하게 만들었다. 결국 탈출기조차 사용하지 못한 채 유성지에 모든 생명력이 다하면서 윤정호가 스코어를 맞춰냈다.

3세트 태그매치에서는 선봉 대결에서 채영훈이 공격적인 플레이로 이득을 챙기며 김상욱을 압박했다. 이어진 차봉전에서 윤정호가 서정호를 상대로 선전했지만 피해를 주고받지는 않으면서 여전히 IDEPS에게 불리한 전개가 이어졌다.

강덕인이 상대의 난입 타이밍을 혼자 버텨내며 서정호에게 피해를 누적시켰고, 김상욱이 공격받는 타이밍에 윤정호가 흡공을 활용해 역으로 서정호를 잡아내는 기반을 마련하기도 했지만 누적된 피해량 차이가 너무 컸다. 양팀 모두가 선수를 한 두명씩 잃은 상황에서 승부는 피해량 판정까지 흘러갔고, 여기서 Unknown이 앞서나가면서 승기를 잡았다.

4세트에서는 김상욱과 김아론이 만났다. 양 선수가 공격기회를 잡기 위해 팽팽한 싸움을 이어나갔고 여기서 김상욱이 앞서나갔다. 횡이동-잠입과 척추찌르기, 나뭇잎 날리기 등 스킬의 적중도가 유난히 높았다. 조금씩 누적되는 대미지로 우위를 점한 김상욱이 안정적인 운영을 펼쳐나가며 김아론을 몰아붙였고, 결국 마지막 심장찌르기로 자신의 승리를 확정지었다.



아직 Unknown이 1점 앞서고 있는 상황에서 마지막 싱글매치에는 윤정호와 서정호가 출전했다. 오프닝 히트는 경공전에서 승리한 뒤 화련장을 집어넣은 윤정호의 것이었지만 서정호가 곧바로 공중콤보와 번개베기를 돌려주며 생명력 상황을 역전했다. 한 번씩 주고받은 상황에서 승기를 잡은 것은 윤정호였다. 침착하게 벽콤보를 적중시킨 뒤 공격을 이어나갔고 마음이 급해진 서정호가 바람개비를 계속 사용하는 것을 노려 결빙공으로 생명력도 회복하며 경기를 잡았다.

이어진 6세트, 스코어가 3:3이기에 경기 승패에 직접적인 영향은 없는 매치였지마만 기세를 위해 승리가 절실한 양 팀이었다. 초반 분위기는 IDEPS가 장악했다. 선봉 대결에서 채영훈이 크게 다쳤고 포인트 소모량도 Unknown이 많았다. 경기가 3분정도 지난 시점에는 교체와 난입을 사용한 신들린 팀플레이로 서정호가 엄청난 대미지를 입기도 했다.

결국 코너에 몰린 Unknown 팀원들이 서정호를 시작으로 하나씩 쓰러지기 시작했다. 앞서 상대의 공격에 큰 피해를 입은 김아론도 금방 탈진했고 마지막 채영훈도 김상욱에게 콤보를 허용하며 세트를 내줬다.

결승 진출권을 두고 벌어지는 마지막 매치. 이번에도 초반 분위기는 IDEPS가 좋았다. 김상욱이 선봉전에서 모든 탈출기를 뽑아내는데 성공했고 이를 통해 상대의 교체 카드를 강제했다. 이어서 윤정호가 경기를 지배했다. 혼자서 상대의 난입과 교체를 여러 개 뽑아내는 엄청난 실력을 선보이며 팀을 유리한 고지에 올렸다.

한 번 넘어간 좀처럼 돌아오지 않았다. 김아론이 윤정호를 상대로 활약하며 버텨보았지만 이어서 나오는 강덕인도 만만한 상대가 아니었다. 채영훈이 윤정호의 공격에 탈진하면서 격차는 더 벌어졌고, 서정호와 김아론까지 연속된 공격에 무너지며 IDEPS가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벤 최신 핫뉴스

[뉴스] 두 번째 포켓몬 마스터! '포켓몬 월드챔피언십 2017' .. [4] 원동현 (wony@inven.co.kr) 08-21
[동영상] 운영 잘못하면 큰일나요 '쥬라기월드: 에볼루션' 트레.. [6] 정필권 (Pekke@inven.co.kr) 08-21
[인터뷰] 화이트데이와 함께 돌아온 '손노리', 이원술 대표를 만.. [4] 박태학 (Karp@inven.co.kr) 08-21
[뉴스] '마인크래프트부터 배틀필드까지' 스웨덴 게임 붐의 특.. [4] 강승진 (Looa@inven.co.kr) 08-21
[뉴스] 보다 빠르고 확실하게, '게임 디자인 드로잉'으로 아이.. [1] 김규만 (Frann@inven.co.kr) 08-21
[뉴스] 블리자드 디자인 매니저가 말하는 '성공적인 협업을 위.. [7] 김규만 (Frann@inven.co.kr) 08-21
[뉴스] 게임 기사, 정말로 매출에 영향이 있을까? [12] 김규만 (Frann@inven.co.kr) 08-21
[포토] 다섯 개의 강연이 한 곳에서 열리면 어떻게 들어요? 데.. [0] 강승진,김규만 (desk@inven.co.kr) 08-21
[뉴스] '데브컴', GDC 이름 뗀 체인점이 보여준 가능성 [0] 강승진 (Looa@inven.co.kr) 08-21
[뉴스] 800만장 돌파! 배틀그라운드, MS와 콘솔 파트너십 강화.. [28] 강민우 (Roootz@inven.co.kr) 08-21
[포토] 서울에서 펼쳐진 신입 요원 양성소! '인그레스 Meet U.. [2] 지민호 (Lau@inven.co.kr) 08-20
[뉴스] 게임스컴에 전해! 올해는 당하지 않는다고! [7] 강승진 (Looa@inven.co.kr) 08-20
[포토] 게임 속에서 만난 가수들이 무대에! '더 뮤지션' 버스.. [9] 이두현 (Biit@inven.co.kr) 08-19
[뉴스] 한국의 Z전사들 결집! '드래곤볼Z 폭렬격전' 유저초청.. [7] 윤홍만 (Nowl@inven.co.kr) 08-19
[동영상] 노산룡 나오나요? '몬스터 헌터: 월드' 최신 트레일러.. [76] 정필권 (Pekke@inven.co.kr) 08-18

인벤 게임 순위

인벤 방송국 편성표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배혜농 | 편집인: 이동원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