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9-08-13 00:01
댓글 :
0

[가이드] 장비부터 재료까지! 모든 파밍은 '모험' 메뉴로부터 시작된다?

오재국 기자 (Lucks@inven.co.kr)
던전과 PVP. MMORPG 장르의 게임에서 육성이나 장비 파밍을 위해 가장 많은 이용하고 즐기는 콘텐츠가 아마 이 두 가지일 거로 생각됩니다.

테라 클래식에서도 굉장히 중요한 요소죠. 특히 단순한 장비 파밍 외에도 각종 아이템으로 교환할 수 있는 화폐, 강화 재료, 스킬을 강화시킬 수 있는 룬, 코스튬이나 펫까지도 얻을 수 있으니 체크해 봐야겠죠?

특히 주요 콘텐츠들은 '모험' 메뉴를 통해 대부분 즐길 수 있기 때문에 직접 던전을 찾아가는 과정이 필요가 없다는 사실! 세부적으로 모험 메뉴는 던전, 아레나, 길드 콘텐츠, 필드 콘텐츠로 분류되어 있습니다.


▲ 모든 파밍은 '모험' 메뉴로부터!



■ 기본적인 장비 파밍을 위한 '던전'

던전 메뉴에서는 기본적으로 던전 이름과 도전 형태(싱글인지 파티인지), 그리고 어떤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는지에 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퀘스트를 진행하다 보면 일반 장비를 획득할 수 있는 '유적-보통' 던전이 처음으로 오픈되며 이후 특정 레벨을 달성 시 순차적으로 오픈되는 구조입니다. 그중에는 서사 등급 장비를 노려볼 수 있는 '유적-악몽', 장비 제작 재료가 드랍되는 원정과 킬리언의 사형장, 스킬 강화에 필요한 룬을 구할 수 있는 시련의 폭풍, 그리고 드래곤 둥지에서는 날개 육성 재료를 파밍할 수 있죠.

그리고 오픈된 던전 목록을 클릭해서 들어가 보면, 10레벨 단위로 공략할 수 있는 세부 던전들의 리스트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자신의 레벨이 10이라면 바하르 신전(보통) 난이도만 도전할 수 있으며, 20레벨이 되어야 다음 리스트에 있는 '뼈 동굴(보통)' 입장이 가능한데요.


▲ 레벨, 메인 퀘스트 진행 상황에 따라 순차적으로 개방된다


각 리스트는 클릭 시 제한 레벨이나 권장 전투력, 도전 횟수, 대표 드랍 아이템 확인이 가능합니다. 참고로 도전 횟수를 초과하면 플레이가 불가능하며, 충전(유료)을 통해 횟수 초기화를 하는 건 가능합니다.

여기서 체크해봐야 할 부분은 드랍 아이템의 레벨이 해당 던전의 레벨 제한 수치와 동일하기 때문에 장비 파밍이나 성장 과정에서 고려해 봐야겠죠?


▲ 던전에 대한 세부적인 정보 확인 가능!



■ PVP 콘텐츠! 용맹의 전장, 챔피언 아레나, 명예의 아레나

아레나는 용맹의 훈장을 주는 '용맹의 전장', 명예의 훈장을 주는 '챔피언 아레나'와 '명예의 아레나' 세 가지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용맹의 전장은 월, 수, 금, 일 오후 6시부터 자정까지 싱글로만 참여할 수 있는 PVP 콘텐츠로 일일 도전 횟수는 10회로 제한, 최대 10인인 참여하여 배틀로얄 형태의 경기가 진행됩니다.

특이한점은 10명 중 살아남은 3명만이 다음 라운드로 진출하여 최종 승자를 가리는 방식인데, 적과 싸우는 것만이 아니라 경기장 안에 출현하는 오브젝트를 전략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는 게 특징입니다.

참고로 용맹의 전장에서는 지정된 상점에서 사용 가능한 '용맹의 훈장'과 골드가 보상으로 지급합니다.

다음은 챔피언 아레나로 참여 시간에 제한은 없지만, 횟수는 5회로 제한됩니다. 게임은 유저간 1:1 비동기화 전투로 진행되며, 캐릭터의 성장 및 파밍 수준과 컨트롤 실력에 따라 승패가 결정. 랭킹 및 승리 보상이 주어집니다.

마지막으로 명예의 아레나는 3명씩 팀을 짜서 벌이는 실시간 대전으로 모든 서버의 인원이 참가할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특징입니다.


▲ 명예, 용맹의 훈장을 얻을 수 있는 아레나



■ 다수의 세공석 확보 가능! '길드' 콘텐츠

길드 콘텐츠는 메인 퀘스트 4장 3부 이상 진행, 그리고 28레벨 이상 달성 후 조건에 따라 개방됩니다.

다양한 보상으로 구성되어 있던 던전과 마찬가지로 길드 콘텐츠에서는 세공석, 강화석, 펫 재료, 룬, 그리고 길드 공헌도를 얻을 수 있습니다.

특히 세공석은 장비 세공에 굉장히 많이 필요한 자원으로 보유한 장비의 옵션의 수, 옵션의 종류와 수치 등을 바꿀 수 있는만큼 고레벨이 될수록 필요성이 더욱 커지죠.


▲ 어느정도 육성이 진행된 상태라면, 길드 콘텐츠에도 시간을 투자해야 한다



■ 전설 장비와 펫, 그리고 높은 경험치 획득이 가능한 '필드' 콘텐츠

끝으로 필드 콘텐츠에서는 명성, 전설 장비, 봉인 스크롤, 문장, 경험치, 팻 재료 등 조금 더 특화된 보상들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해당 메뉴에서는 '전설 장비'를 얻을 수 있는 '토벌', 도전 횟수가 제한되어 있어서 매일 꼭 챙겨하면 좋은 신의 시야와 명성 퀘스트, 전설 등급 펫까지 얻을 수 있는 거대 몬스터 봉인, 다량의 경험치 획득이 가능한 현상금 퀘스트를 수행할 수 있는데요.

특히 하루 5회까지 도전할 수 있는 현상금 퀘스트는 몰려오는 몬스터를 처치하는 등 주어진 목표를 완료할경우 많은 경험치 획득이 가능하기 때문에 가능하다면 매일 잊지 않고 횟수를 소모해 플레이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명성 퀘스트의 경우 완료 시 보상으로 지급하는 우정의 증표는 각 세력에 해당하는 명성 상점에서 각종 희귀한 아이템 교환이 가능하며, 테라 클래식의 독특한 시스템인 신의 시야를 이용한 탐색과 침입 콘텐츠는 강화/제작 재료를 얻을 수 있기 때문에 꾸준한 플레이가 필수겠죠?

※ 해당 기사는 최종 테스트 버전을 기준으로 작성되었습니다.

▲ 특히 현상금 퀘스트는 꾸준하게 진행해야 빠른 육성이 가능하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게임별 조립 PC

인벤 최신 핫뉴스

[인터뷰] 넷마블의 다음 목표 '지능형 게임', 시작은 그래픽 혁.. [1] 이두현 (Biit@inven.co.kr) 08-19
[뉴스]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음악게임 개발사 수퍼브 인.. [1] 인벤팀 (desk@inven.co.kr) 08-19
[뉴스] 마블 스파이더맨 속으로 들어온 '뉴욕' [1] 김수진 (Eonn@inven.co.kr) 08-19
[뉴스] '마이 차일드 레벤스보른'이 다 큰 어른들을 울리는 방.. [0] 허재민 (Litte@inven.co.kr) 08-19
[뉴스] 개발 과정은 마치 F1 그랑프리와 같다, '디비전2' 개발.. [4] 허재민,김수진 (desk@inven.co.kr) 08-19
[뉴스] 캔디 크러쉬 시리즈에 스토리가 없다고? [1] 김수진 (Eonn@inven.co.kr) 08-19
[동영상] HD로 돌아온 하드코어 전략의 아이콘, '코만도스2' [19] 정재훈 (Laffa@inven.co.kr) 08-18
[경기뉴스] '디펜딩 챔피언'의 건재함, 샌드박스 게이밍 개막전 완.. [2] 박범, 남기백 (Nswer@inven.co.kr) 08-17
[동영상] 공개 캐릭터 8인 전부 등장! 그랑블루 판타지 버서스,.. [4] 양영석 (Lavii@inven.co.kr) 08-17
[뉴스] 끝판왕 등장! 마이크로소프트, '플라이트 시뮬레이터'.. [10] 양영석 (Lavii@inven.co.kr) 08-17
[프리뷰] 니어: 오토마타 + 베요네타 = '애스트럴 체인' [43] 정필권 (Pekke@inven.co.kr) 08-17
[동영상] 정통 RPG의 전설, '킹스 바운티2' 2020년 출시 예고 [22] 윤홍만 (Nowl@inven.co.kr) 08-16
[뉴스] "자녀의 게임 문제! 고민하시나요?" KBS 제작팀이 풀어.. [31] 이두현 (Biit@inven.co.kr) 08-16
[동영상] 2K '보더랜드3' 메인 빌런 칼립소 쌍둥이 성우 인터뷰.. [10] 인벤팀 (desk@inven.co.kr) 08-16
[동영상] '오리지널 WoW가 돌아왔다' 드디어 끝난 신작 가뭄 [50] 강승진,김수진 (desk@inven.co.kr) 08-16
인벤 방송국 편성표

인벤 게임 순위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