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20-01-07 15:28
댓글 :
3

[정보] 팔다리만 내놓고 적의 머리를 노릴 수 있다? 우측 시야 활용하기

여현구 기자 (Shion@inven.co.kr)
기울이기는 자신의 몸을 최대한 숨기고 적을 공격하기 좋은 자세 중 하나다. 머리만 내밀고 공격하면 상대는 자신의 작은 머리를 조준해야 하는데, 엄청난 샷의 실력자가 아닌 이상 머리를 계속 조준하며 쏘는 건 어렵다. 그래서 다들 엄폐물을 끼고 전투를 펼칠 때 기울이기를 활용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그런데 기울이기를 사용하는 적 상대로 팔이나 다리만 내놓고 적을 제압하는 방법도 있다. 배틀그라운드 특성상 캐릭터가 오른쪽 어깨에 총을 견착하고 사격해서 우측 시야가 넓은데, 이 점을 활용해서 엄폐하는 적을 제압하는 방식이다. 상대가 왼쪽 기울이기를 하고 있을 때, 자신은 오른쪽 시야를 잡고 있을 때 기울이기를 사용하지 않고도 적의 머리를 노릴 수 있다.


▲ 서로 기울이기를 하지 않아도 된다?


엄폐물을 끼고 우측 시야를 잡았다면?
기울이기보다 짧은 스텝을 이용해보자

만약 적과 전투 중에 자신의 팔이나 다리만 보여주고, 상대방의 머리는 쉽게 노릴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모두가 이 방법을 사용할 것이다. 똑같이 머리를 보여주고 대치하는 것보다 조금이라도 리스크를 줄이면서 싸우는 것이 전투에서 이길 확률이 높아지기 때문.

엄폐물을 끼고 대치 할 때 서로가 수류탄이나 화염병 등 투척물이 없다고 가정하자. 그러면 기울이기를 이용해 몸을 최대한 숨기고 적을 쏘는 건데, 만약 엄폐물을 끼고 우측 시야를 잡았다면 기울이기를 사용하는 것보단 몸을 조금씩 오른쪽으로 움직여서 벽 경계선이 총 조준선에 걸칠 때까지 움직인다. 그리고 적이 기울이기를 사용할 때까지 기다거나, 상대 머리가 보이면 이동을 멈추면 된다.

이때 상대방은 엄폐물을 끼고 왼쪽 기울이기를 사용할 텐데, 상대방 스코프 시야는 플레이어의 팔이나 다리만 보이게 된다. 반대로 자신은 상대방의 머리와 팔이 보이는 상황일 것이다. 만약, 상대가 미리 기울이기를 통해 조준하고 있었다면 우측 스텝을 밟는 중에 벽에 박히는 총소리가 들린다. 겁먹지말고 조금 더 스텝을 밟아 머리가 보일때까지 이동하면 된다. 그리고 조준하고 머리를 노리면 조금 쉽게 이길 수 있다.

상대방이 왼쪽 기울이기로 시야를 통해 적을 발견해도, 캐릭터의 총은 오른쪽 어깨에 견착되어 제대로 조준해도 벽을 긁는게 대부분이다. 벽과 조금 거리를 두어도 마찬가지며, 왼쪽으로 더 이동하면 이미 상대방에게 몸을 다 보여주는 꼴이니 질 수밖에 없다.


▲ 우측 시야를 통해선 상대방 머리가 살짝 보이지만.

▲ 상대방 시야에선 내 머리는 안보인다. 저기 보이는 팔만 보이는 상황.

▲ 자신은 상대방 머리를 쉽게 공격할 수 있으며.

▲ 반대로 상대방은 아무리 쏴도 벽이 긁히며, 운이 좋아야만 팔이 맞는다.


배틀그라운드 캐릭터는 오른쪽 어깨에 총을 견착하고 사격하므로, 우측 시야가 확보가 쉬운 게임이다. 그래서 왼쪽으로 기울이면 오른쪽 기울이기보다 시야 손해가 심하며, 서로 기울이기 대치 전일 땐 왼쪽 기울이기가 불리할 수밖에 없다.

특히, 위 본문에서 알려준 팔다리만 내놓는 방법은 왼쪽 시야만 확보되는 자리에선 비추천한다. 오른쪽 시야보다 훨씬 더 많은 각도가 필요하므로, 생각보다 몸의 노출이 많아진다. 상대방이 바라볼 땐 대놓고 몸을 내놓고 나서는 것을 볼 수 있으며, 몇 초 후 작은 루팅상자로 변하게 된다. 반드시 엄폐물을 끼고 우측 시야를 확보하는 쪽으로 스텝을 밟고 교전하는 것이 좋다.


▲ 왼쪽 시야가 보이는 상태에서 스텝을 살짝살짝 밟았다.

▲ 앗 머리가 보인다!

▲ 하지만 상대방 시야에선 몸이 전부 보이므로, 왼쪽 시야가 열린 상태에선 싸움할 생각은 하지 말자.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게임별 조립 PC

전체 리포터 278개 등록됨 (2020-01-19 ~ 2019-07-18)

[스매쉬컵] 다나와 e스포츠, "첫 우승 기뻐... 프레데터 리그서 더 잘할 것"
경기결과 | 박태균 기자 (Laff@inven.co.kr) | 2020-01-19 20:53
19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진행된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스매쉬컵)' 파이널에서 다나와 e스포츠(이하 다나와)가 주인공이 됐다. 1라운드에서 부진했던 다나와는 2라운.....
[스매쉬컵] 최강 포탑 팀 탄생? 리빌딩 다나와, 첫 우승 쾌거(종합) [2]
경기결과 | 박태균 기자 (Laff@inven.co.kr) | 2020-01-19 20:16
19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파이널이 진행됐다. 15개 프로 팀과 전 프로들로 구성된 구터스 등 16개 팀이 치열한 대결을 펼친 결.....
[스매쉬컵] 사녹에서만 33점! 2연속 치킨 다나와, 파이널 중간 선두 기록
경기결과 | 박태균 기자 (Laff@inven.co.kr) | 2020-01-19 18:20
19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진행된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파이널에서 다나와가 중간 선두에 올랐다. 1라운드에서 부진했던 다나와는 2라운드 치킨으로.....
[스매쉬컵] OP.GG '실키' 최지훈, "다른 전략으로 우승 도전하겠다"
게임뉴스 | 심영보 기자 (Roxyy@inven.co.kr) | 2020-01-18 20:13
18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열린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3일 차 패자조 경기에서 OP.GG가 1위로 파이널 무대에 진출했다. '실키' 최지훈은 이날 많은 킬.....
[스매쉬컵] OP.GG 1위로 파이널 진출... OGN 엔투스는 2위
경기결과 | 심영보 기자 (Roxyy@inven.co.kr) | 2020-01-18 19:50
18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3일 차 패자조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1위부터 8위까지가 파이널 라운드에 진출할 수 있었다. OP.GG.....
[스매쉬컵] 'OGN 엔투스-OP.GG', 나란히 1-2위로 파이널 진출 유력
경기결과 | 심영보 기자 (Roxyy@inven.co.kr) | 2020-01-18 18:18
OGN 엔투스와 OP.GG의 진출이 유력해졌다. 18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3일 차 패자조 경기가 열렸다. 이날 경기에서 8위 안에 오.....
[스매쉬컵] 4치킨 기염 '제프로카' 최승영, "이 기세 이어가 꼭 우승하고 싶다"
경기결과 | 신연재 기자 (Arra@inven.co.kr) | 2020-01-17 20:36
17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열린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그룹 스테이지 B조 경기서 T1이 압도적인 점수로 종합 1위에 올랐다. 5라운드 중 4라운드에서 .....
[스매쉬컵] '역대급' T1, 1일 4치킨 몰아치며 B조 1위 등극(종합)
경기결과 | 신연재, 유희은 기자 (Arra@inven.co.kr) | 2020-01-17 19:57
17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그룹 스테이지 B조 경기가 진행됐다. 그 결과, T1이 5개 라운드 중 무려 네 라운드에서 치킨을 가져.....
[스매쉬컵] 단 한 명의 전사자도 없었다...T1, 3연속 치킨으로 압도적 선두
경기결과 | 신연재, 유희은 기자 (Arra@inven.co.kr) | 2020-01-17 18:18
17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진행된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그룹 스테이지 B조 경기서 T1이 중간 선두로 올라섰다. T1은 무결점 플레이로 세 라운드 모두.....
[리뷰] 계란보다 가벼운 58g 마우스! 제닉스, 타이탄 G 에어 게이밍 마우스 [418]
리뷰 | 이형민 기자 (Corky@inven.co.kr) | 2020-01-17 16:58
FPS 많은 게임 장르 중 슈팅 게임에서는 특히나 마우스의 중요도가 높은 편이다. 적의 움직임에 따라 부드럽게 마우스를 움직여야 하며, 순간적으로 적을 조준하는 이동력 그리고 정확성이 요구된다. 슈.....
[뉴스] 800만원 수냉 PC의 성능은? 기가바이트, 스트리머 뜨뜨뜨뜨와 체험 콜라보 [1]
게임뉴스 | 백승철 기자 (Bector@inven.co.kr) | 2020-01-17 14:39
공개된 영상에 의하면 기가바이트에서 제공된 이 PC는 인텔 코어 i9-9900KS CPU, 기가바이트 Z390 WATERFORCE 메인보드, 기가바이트 RTX 2080Ti 어로스 XTREME WATERBLOCK 그래픽카드 등 현존 최고 수준.....
前 MVP APEX 감독, "MVP 소속 여러 게임단 임금체불" [9]
게임뉴스 | 심영보 기자 (Roxyy@inven.co.kr) | 2020-01-17 10:14
MVP의 임금체불 문제가 제보됐다. 전 MVP 에이펙스 팀을 지도했던 최석원 감독이 17일 팀 MVP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임금체불 문제를 제보했다. MVP 소속 에이펙스 팀은 물론, 리그 오브레전드, 배.....
[스매쉬컵] '스타일' 오경철, "담원게이밍, 앞으론 다를 것... 더 노력하겠다"
게임뉴스 | 박태균, 남기백 기자 (Laff@inven.co.kr) | 2020-01-16 20:45
16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진행된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그룹 스테이지 A조 경기서 담원게이밍이 71점으로 최종 1위를 기록했다. 페이즈 1~2 구간의 .....
[스매쉬컵] 프로 팀 강세 보인 A조, 담원-VG-아수라-EM 파이널 직행(종합)
게임뉴스 | 박태균, 남기백 기자 (Laff@inven.co.kr) | 2020-01-16 20:00
16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그룹 스테이지 A조 경기가 진행됐다. 총 다섯 라운드의 경기 결과 담원게이밍과 브이알루 기블리, 아.....
[스매쉬컵] 역시 초반 킬이 대세? 담원-아수라-브이알루, A조 중간 상위권 달려
게임뉴스 | 박태균, 남기백 기자 (Laff@inven.co.kr) | 2020-01-16 18:23
16일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아레나에서 진행된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 그룹 스테이지 A조 경기서 담원게이밍 중간 선두에 올랐다. 초반 킬로만 18점을 챙긴 담원게.....
2020 PUBG e스포츠 본격 개시!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 관전 포인트 [1]
기획기사 | 박태균 기자 (Laff@inven.co.kr) | 2020-01-16 10:09
2020 PUBG e스포츠의 시작을 알리는 ‘인텔 배틀그라운드 스매쉬컵 2020(이하 PUBG 스매쉬컵)'이 16일(목) 본격 개막한다. 총상금 6,000만 원을 두고 펼쳐지는 PUBG 스매쉬컵은 상암 OGN 페이스북 게이밍.....
배틀그라운드, 신규 맵 ‘카라킨’ 1월 22일에 적용 [14]
게임뉴스 | 정수형 기자 (Camfa@inven.co.kr) | 2020-01-15 18:06
펍지주식회사가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신규 맵 ‘카라킨’을 포함한 다양한 시즌 6 신규 콘텐츠를 테스트 서버에서 공개했다. 공개 전부터 유저들의 관심과 궁금증을 자아낸 카라킨은 북아프리.....
[패치] 이제 하늘 위로 날아보자! 모터 글라이더 라이브 서버에 등장 [1]
게임뉴스 | 여현구 기자 (Shion@inven.co.kr) | 2020-01-15 15:20
배틀그라운드가 신규 탈 것 '모터 글라이더'가 라이브 서버에 적용됐다. 모터 글라이더는 2인승으로 미라마 및 에란겔에서 사용 가능하며, 맵 곳곳에서 생성되는 탈 것이다. 라이브 서버에 등장하는 모터.....
[뉴스] 도심지 하나에서만 전투를? 신규 맵 이름은 '카라킨' [3]
게임뉴스 | 여현구 기자 (Shion@inven.co.kr) | 2020-01-15 15:20
배틀그라운드가 공식 SNS를 통해 카라킨이 공개된다고 밝혔다. 5초짜리 짧은 영상이 공개됐다. 하늘에서 포격이 도심지에 떨어지고, 플레이어들은 폭격을 향해 달려간다. 그리고 'Coming Soon Karakin' .....
다음 6개월   이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 | 15 다음   이전 6개월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