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20-10-26 15:06
댓글 :
45

[뉴스] 이번 버그는 언제까지 방치? 많은 피해자 발생하고 있는 탐 켄치 납치 버그

원유식 기자 (Kaka@inven.co.kr)


현재 리그 오브 레전드에는 꽤 오랜 기간 방치되어온 버그 때문에 많은 피해자가 발생하고 있다. 바로 탐 켄치의 W스킬 '집어삼키기/역류' 버그다.

이번에 발생한 일명 '납치 버그'는 탐 켄치의 W스킬 '집어삼키기/역류'에서 발생된 버그다. 이 버그를 이용하면 거리 제한 없이 아군이나 정글 몬스터 등을 삼킬 수 있는데, 여러 가지 악용 사례를 만들어내고 있다.

해당 버그의 사용법은 생각보다 간단하다. 먼저, 마우스 커서를 고정한 뒤 Q스킬을 사용하고 고정된 마우스 커서 위치까지 탐 켄치를 이동시킨다. 이때 탐 켄치가 이동하는 동안 W키를 연타한다. 이후 삼킬 대상에 W스킬을 사용한 뒤 다시 앞의 과정을 반복하면 거리에 상관없이 아군이나 정글 몬스터를 삼킬 수 있게된다.


▲ 시야에 보이는 아군이나 정글 몬스터를 삼킬 수 있는 치명적인 버그


이처럼 버그가 발생하면 대상이 어디에 있든 탐 켄치의 W스킬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해당 버그는 두 가지 방법으로 악용할 수 있다. 하나는 적군에 해롭고, 나머지 하나는 아군에 해로운 방법이다. 적군에 해로운 방법은 멀리 있는 아군을 삼켜 순식간에 수 싸움에 우위를 점하는 것이다. 아무런 표시가 없는 트위스티드 페이트의 궁극기로 이해하면 쉽다. 또한, 위기에 처한 아군을 먼 거리에서 세이브시킬 수도 있다. 단, 이러한 방법은 실전에서 응용하기에 난이도가 매우 높은 편이다.

그 때문일까? 실제로 탐 켄치의 납치 버그는 아군에 이로운 사용 방법보다는 아군을 괴롭히는 용도로 더 자주 사용되는 것으로 보인다. 라인전을 하고 있는 아군을 우물이나 엉뚱한 장소로 호출하는 식으로 말이다. 라인전을 진행하며 이러한 버그를 이용하기는 다소 어려운 면이 있는 만큼, 조금 더 쉬운 방법으로 응용되고 있다.

이 때문에 현재 협곡에서는 수많은 피해자가 발생하고 있다. 문제는 이러한 버그가 발생한지 약 3주가량의 시간이 흘렀다는 점이다. 이전까지는 실제 악용 사례가 그리 많은 편은 아니었지만, 영상 등 여러 매체를 통해 전파되고 있는 만큼 이제는 랭크 게임에서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는 수준이 되었다.

보통 이처럼 게임에 큰 영향을 주는 치명적인 버그가 발견될 경우, 문제가 발생한 챔피언을 사용하지 못하게 잠근 뒤 조치가 이루어지곤 한다. 하지만, 이번에 발생한 탐 켄치의 납치 버그의 경우 오랜 시간이 흘렀음에도 별다른 조치가 되고 있지 않은 실정이다. 유미의 마법 순환 팔찌 미적용 등 여러 버그가 방치되고 있는데, 더 많은 피해자가 발생하기 전에 신속한 조치가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벤 주요 뉴스

[뉴스] 21 롤드컵 우한 개최? 라이엇 공식 입장, "확정 사항 .. [36] 심영보 (Roxyy@inven.co.kr) 12-01
[뉴스] kt 롤스터, 아카데미 출신 '보니-하프' 1군 콜업 [10] 장민영 (Irro@inven.co.kr) 12-01
[뉴스] 샌드박스 게이밍, '에포트' 이상호 품었다 [20] 심영보 (Roxyy@inven.co.kr) 12-01
[뉴스] 한화생명e스포츠, '마스크' 영입 및 육성군 3인 콜업 [13] 신연재 (Arra@inven.co.kr) 12-01
[뉴스] '크라운' 이민호, 은퇴 선언..."과분한 사랑과 관심에.. [45] 신연재 (Arra@inven.co.kr) 12-01
[뉴스] '에포트' 이상호, 연습생 시절부터 4년 함께한 T1 떠난.. [55] 신연재 (Arra@inven.co.kr) 12-01
[뉴스] 효력정지 가처분신청 앞둔 팀이에스-라이엇, 쟁점은 브.. [10] 박태균, 남기백 (Laff@inven.co.kr) 12-01
[인터뷰] "선수를 빛나게 만드는 게 감독의 자질" - 샌드박스 게.. [12] 김병호 (Haao@inven.co.kr) 12-01
[인터뷰] 믿고 맡길 수 있는 막내, 박도현-배성빈의 확고한 성장.. [0] 장민영 (Irro@inven.co.kr) 12-01
[뉴스] 프리시즌은 반등의 기회? 상승세 보이고 있는 우디르의.. [24] 원유식 (Kaka@inven.co.kr) 12-01
[뉴스] 게임코치, '대전광역시 청소년 e스포츠 한마당' 우승 [3] 심영보 (Roxyy@inven.co.kr) 12-01
[뉴스] 스낵포, 울프와 롤 1:1 이벤트전 12월에 연다 [6] 심영보 (Roxyy@inven.co.kr) 12-01
[뉴스] 한화생명e스포츠, 코오롱FnC와 스폰서십 계약 [8] 심영보 (Roxyy@inven.co.kr) 12-01
[뉴스] '후니' 허승훈, 북미 명가 TSM 입단 [26] 신연재 (Arra@inven.co.kr) 12-01
[뉴스] 우승 후보 KDA, 두 번의 역전승으로 결승행... 스타 버.. [0] 박태균 (Laff@inven.co.kr) 11-30
 

LoL 챔피언스 코리아 순위 현황

순위 팀명 전적
1위Damwon Gaming16승 2패 +29
2위DragonX15승 3패 +19
3위Gen.G Esports14승 4패 +19
4위T113승 5패 +14
5위Afreeca Freecs10승 8패 +1
6위kt rolster7승 11패 -7
7위SANDBOX Gaming7승 11패 -8
8위Team Dynamics5승 13패 -12
9위Hanwha Life Esports2승 16패 -26
10위SeolHaeOne Prince1승 17패 -29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열기/닫기
  • e스포츠인벤 트위터 바로가기
  • 인벤 모바일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