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2-10-05 16:35
댓글 :
6

[앱스 리뷰] 파닥파닥 월척을 낚아보자! 신나는 낚시, 피쉬아일랜드 리뷰

이은별(Wiiny@inven.co.kr)




게임명 : 피쉬아일랜드

제작사 : NHN한게임

장르 : 시뮬레이션

가격 : 무료

추천이유 : 월척

▶[한국 애플 앱스토어] '피쉬아일랜드' 다운로드 링크 바로가기
▶[구글 플레이] '피쉬아일랜드' 다운로드 링크 바로가기
▶[T스토어] '피쉬아일랜드' 다운로드 링크 바로가기



어릴 적 여름, 방학을 맞아 친구들과 함께 어느 바다의 방파제에서 낚시를 했던 추억이 있습니다. 무슨 이름의 바다였는지는 기억나지 않지만, 꽉 잡은 낚싯대로 전해지는 찌릿찌릿한 물고기의 움직임은 아직도 선명합니다.

긴 방학을 즐길 수 있는 시절도 지난 지금, 낚시는 고사하고 바다를 보러 갈 여유도 없이 그렇게 빠르게 여름이 지나갑니다. 낚시란 한 번 가려면 만반의 준비를 단단히 하고 긴 시간이 걸릴 것을 각오해야 하기에 즐기기 힘들지만, 그나마 팽팽한 낚싯줄 끝 손맛을 조금이라도 느끼게 해줄 게임이 있습니다. 최근 많은 유저들이 몰리며 만선 대행진 중인 '피쉬아일랜드' 가 그 주인공입니다.

출퇴근길 잠깐씩 온갖 다채로운 물고기들로 넘치는 드넓은 바다로 우리를 데려갈 신나는 낚시게임 '피쉬아일랜드' 로 낚싯대…아니, 스마트폰 손에 쥐고 떠나볼까요?


[ ▲ 뭐가 낚일까? 월척이었으면 좋겠다~ ]




▷ 파닥파닥! 싱싱한 물고기가 한가득!


낚시를 전혀 해보지 않은 분들이라도 방법은 다들 아실 겁니다. 미끼가 걸린 찌를 던져 물에 잠기면 물고기를 낚는 과정이죠. 피쉬아일랜드 안에서의 낚시 역시 같은 방식입니다. 거기다 펄떡이는 물고기의 방향 반대로 힘을 줘야 하는 실제 낚시처럼, 물고기의 빠르기와 방향을 보고 포인트를 맞춰 화면을 터치해야하는 시스템으로 한층 더 짜릿한 낚시를 즐길 수 있게 했습니다. 주어진 횟수보다 더 많이 실수하면 물고기를 놓치는 건 당연합니다.

원래 비싼 물고기는 쉬이 잡혀주지 않는 법. 비싸고 희귀한 물고기일수록 이 포인트 맞추는 것이 상당히 까다롭습니다. 너무 자주 놓친다면 낚싯대나 찌를 좋은 것으로 마련하면 물고기를 더 잘 낚을 수 있습니다. 소모성 낚싯줄도 마련하면 실수할 수 있는 횟수가 늘어나 한결 수월한 낚시가 가능합니다.

피쉬아일랜드에서는 다양한 어장과 그에 맞는 물고기들이 우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물고기를 낚으며 레벨을 올리면 상위 어장을 공략할 수 있으며, 각 어장에 맞는 미끼를 마련해야 합니다. 미끼가 비싼 어장일수록 비싸고 귀한 물고기들이 많이 낚입니다. 낚시를 할 때마다 지속적으로 낚시도구의 내구도가 감소하며 거기다 미끼 값까지 더해서 드는 돈이 만만치는 않지만, 최대한 야무지게 돈을 모아 상위 어장도 공략해 봅시다.


[ ▲ 낚여라 월척아! 물고기가 포인트에 올 때를 맞춰 터치하자 ]



[ ▲ 다양한 어장에는 수많은 물고기들이 가득가득~ 입맛대로 골라 낚는 재미 ]





▷ 내가 잡은 물고기, 오래오래 두고 먹…아니, 보자!


그냥 낚시만 하는 게임은 사실 꽤 많습니다. 하지만 피쉬아일랜드에서는 낚시만 즐길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나만의 수족관이 있어 내가 잡은 희귀종 물고기를 보관해 관람 수익을 낼 수 있습니다. 수족관은 확장 및 추가가 가능하므로 수족관만 알뜰하게 차려도 꽤 많은 소득을 벌 수 있습니다.

내가 잡은 물고기들을 보고 싶다고요? 얼마나 큰놈을 잡았나 확인하고 싶다고요? 잡은 물고기들은 어류도감에 등록됩니다. 도감에서는 잡은 고기의 최대 크기와 그게 따른 전체 순위까지 나오기 때문에 언제라도 확인할 수 있으며 기록을 경신하는 재미까지 있습니다. 낚은 물고기의 크기가 역대 최대라면 후에 그 물고기를 낚는 사람들에게 최대 크기를 낚은 내 이름이 보이기 때문에 명예까지 드높일 수 있습니다.

또한 어류도감을 하나하나 채워 완료할 때마다 돈이나 낚시도구 등을 제공합니다. 좋은 낚싯대나 낚시찌, 수월한 낚시를 가능하게 하는 여러 낚시도구를 받을 수 있어 즐거움이 배가 됩니다. 또한, 어류도감의 물고기들은 크게 확대해서 자세하게 볼 수 있으며 터치에 따라 반응하는 리얼함도 맛볼 수 있습니다.


[ ▲ 비싼 물고기는 오래 쟁여놔야 하는 법, 알뜰살뜰 미끼값을 마련할 수 있는 수족관에 넣자 ]



[ ▲ 낚은 물고기는 어류도감에서 설명과 함께 자세한 모습을 볼 수 있다 ]





▷ 낚시만 하니? 더 재밌는 것들이 이렇게 많은데?


레벨이 올라 상위 어장에서 낚시를 하려해도, 낚싯대나 낚시찌가 저급이라면 물고기를 낚기 어렵습니다. 좋은 낚시 도구를 마련하려 해도 미끼값도 비싸 허덕이는 마당에 쉽게 장만할 수 없죠. 그런 당신을 위한 '뽑기' 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뽑기를 통해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낚싯대, 낚시찌, 거기다 부가적인 효과를 제공하는 의상을 획득할 수 있습니다. 드는 비용에 비해 그다지 좋지 않은 것도 나오긴 하지만 득템 확률도 꽤 높으며 레벨업을 하면 할수록 가격은 비싸지지만 그만큼 더 좋은 걸 얻을 수 있습니다.

피쉬아일랜드에서는 캐쉬를 꽤 많이 획득할 수 있습니다. 수시로 개최되는 이벤트도 많고, 퀘스트를 완료하거나 레벨업을 할 때마다 캐쉬와 같은 짭짤한 보상을 제공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다른 게임과 다르게 피쉬아일랜드에서만큼은 캐쉬가 만능이 아닙니다. 최상위 아이템은 뽑기나 낚시중 종종 나오는 낚시가방에서만 얻을 수 있습니다. 고로 꾸준히 하면 언젠가 볕 들 날이 옵니다.

피쉬아일랜드는 소셜기능이 그다지 크지 않습니다. 그러나 추가된 친구의 수족관에 놀러 가면 캐쉬 및 소량의 돈을 얻을 수 있습니다. 서로 상부상조하는 시스템은 아니지만, 비상금이 많이 필요하다면 친구를 많이 추가해두어도 좋을 것입니다. 또한, 어느 누군가가 월척을 낚거나 좋은 도구를 얻으면 실시간으로 메시지가 뜹니다. 이 메시지를 터치해 축하도 보낼 수 있습니다. 축하해주면 정말 극소량이긴 하지만 돈도 들어오니, 언젠가 나도 축하받을 그날을 기대하며 열심히 축하해 줍시다.


[ ▲ 상점에서는 살 수 없는 귀한 낚싯대를 뽑을 수 있다. 행운을 빌어요! ]



[ ▲ 친구들의 수족관을 방문하면 돈과 캐쉬를 벌 수 있다. 자주 이용하자 ]



게임에서의 낚시는 메인이 아닌 부가적인 전문기술로 여겨지고 있었습니다. 그저 찌를 물에 던져서 기다렸다가 움직이면 클릭하는 식의 반복적이고 지루한 과정일 뿐이었죠. 그런 현실때문에 게임에서 '낚시' 란 그렇게 재밌어 보이지 않았던 것도 사실입니다.

하지만 피쉬아일랜드에서는 낚시게임의 참맛을 보여줍니다. 낚시에서 느낄 수 있는 감각적 요소를 잘 살려 실제 낚시를 하는 듯한 그 짜릿한 손맛을 느낄 수 있게 해줍니다. 심심한 출퇴근 시간, 간단하게 터치 몇 번으로 바다낚시를 떠나 볼 좋은 게임 '피쉬아일랜드' 에서 월척 가득한 낚시를 즐기시길 바랍니다.


[ ▲ 아자아자! 대어를 낚아봐요! ]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 인벤에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 바르고 고운 말로 성숙한 게시판 문화를 만들어 나갑시다.

인벤 최신 핫뉴스

[뉴스] 넥슨, '워페이스' 서비스 종료 선언...11월 27일부로 .. [4] 김지연 (KaEnn@inven.co.kr) 10-01
[뉴스] CJ넷마블과 CJ게임즈가 뭉치다, 통합법인 '넷마블게임.. [4] 정필권 (Pekke@inven.co.kr) 10-01
[인터뷰] 더 낮은 가격으로 성역을 평정하라, '디아블로3' PC버.. [53] 정필권 (Pekke@inven.co.kr) 10-01
[뉴스] 나만의 아이템을 직접 제작하자! '리니지' 1일 '미지와.. [5] 김오찬 (Riino@inven.co.kr) 10-01
[뉴스] 스마일게이트 MMORPG '아제라', 6일부터 2차 CBT 참가.. [5] 김오찬 (Riino@inven.co.kr) 10-01
[뉴스] 신대륙 등장과 최고레벨의 상향! '에오스', 1일 고통의.. [4] 김오찬 (Riino@inven.co.kr) 10-01
[뉴스] 사랑스런 원조 드래곤이 모바일로 돌아왔다! '보글보글.. [5] 김오찬 (Riino@inven.co.kr) 10-01
[뉴스] Realize Your Dream! 블리자드-경기도, 청소년 해외 현.. [32] 김오찬 (Riino@inven.co.kr) 10-01
[뉴스] "생활의 모든 것을 연결하겠다" '다음카카오' 통합법인.. [9] 길용찬,박순,이현수 (desk@inven.co.kr) 10-01
[뉴스] 새 시대를 여는 창문이 될까?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 [19] 김오찬 (Riino@inven.co.kr) 10-01
[동영상] 웹게임으로 돌아온 3대 중독왕, '마이트앤매직 히어로.. [9] 박태학 (Karp@inven.co.kr) 10-01
[뉴스] "자신의 얼굴로 NBA를 뛴다" 혁신적인 페이스 스캔 기.. [10] 강민우 (Roootz@inven.co.kr) 09-30
[리뷰] 『★4.0』한류의 주역 K-POP과 리듬게임이 만났다, '슈.. [7] 박순 (Elcie@inven.co.kr) 09-30
[뉴스] 카드? 이제는 액션이다! 어쌔신 크리드 아이덴티티 발.. [8] 박순 (Elcie@inven.co.kr) 09-30
[뉴스] 인디 개발자여, 유료 시장을 노려라! '용사는 진행중'.. [2] 김오찬 (Riino@inven.co.kr) 09-30
인벤 방송국 편성표
    

Contact Us

열기/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