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혼자 쿠우쿠우 갈 생각이였는데
ㅎㄹ님이 무슨 바람이 불어서 갑자기 같이 가자고 해서
홍대에 있는 "스시고" 라는 회전초밥 무한 리필 집에 가게 됨

설마 둘이서만 같이 가려나 했는데 다행히 다른 트수분도 오심 ㅎㅅㅎ

원래 더치페이 예정이였지만 잘생긴 ㅎㄹ님이 쏘셨다..^~^

(돼지룡 접시 쌓아둔거 봐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