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내기 힘들더라...ㅠ

갑작스럽게 보낸거라 서버사람들한테 인사도 못하구

집중력도 흐트러지고 스스로 절제가 안되어서 빨리 보내야지 보내야지 마음만 먹다가

막상 마음의 준비 없이 갑자기 보내니 너무 힘드네

몰래 퍼플 부계정으로 전체채팅 훔쳐보다가

방금 막피들 이야기나오길래 각 막피들마다 대처방법 등을 쪽지로 보냄

성장한 기분과는 별개로 마음이 아프네...ㅠ

내 인생 제일 힘든 시기에 많은 의지가 되어줘서 고마웡

찌질이로 살게해서 미안해 좋은 주인 만난것같아서 다행이다 잘지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