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러진 이들을 위해. 짓밟히고 좌절한 이들을 위해. 
그리고 다시 일어서는 이들을 위해.

2022 시즌이 시작되었습니다. 부름에 어떻게 응답하시겠습니까?

본 영상은 Ben Hibon과 Unit Image 사와의 제휴 하에 제작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