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예를들어 한화가 쵸비잡아놓고 너가 하고싶은대로 팀꾸려줄게
이것도 말은 안된다고 보는게

일단 그 젠지 스카우터분 인터뷰 기사 보면 알지만
스토브리그는 이미 리그가 한창인 7~8월부터 준비해서
치밀한 물밑작업 준비해두었다가
스토브리그 시작하는 시간 맞추어 톱니바퀴처럼 연락돌리고 해도 원하는대로 영입하기가 쉽지않은데
쵸비한테 물어봐서 입맛대로 맞춰준다?
시기적으로 불가능할뿐더러 그렇게 일하면 이미 다 늦어버린다고 생각함

그리고 다른측면으로
그렇게 꾸려 줬는데 팀이 망했어
이거 그러면 쵸비탓아님?
그런 리스크를 선수가 왜 짊어짐...

그러니 한화가 쵸비 일단 붙잡고 난 다음
손대영 짤라주세요 모두아요 짤라주세요
너구리 캐니언 베릴 데리고와주세요
이거 자체가 비현실적인 상황이자 가정이라고 봄

뭐 한화가 졌고 망했다는 팩트에는 변함은 없는데
이랬어야 한다 저랬어야 한다 중에서
쵸뎁부터 잡아두고 걔네 하고싶은 멤버 중심으로 맞춰줬어야한다
이건 좀 현실엉없는 비판으로보여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