쥐도 새도 모르게 하고 가려고 했는데

이번 팅패는 3시 되어도 1분 정도 시간 끌다가 튕겨져서 귓말 받고 나가졌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