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찐따 같던 라이즈를 완전히 다른 수준으로 승격시켰네요.
게임 하는 내내 스즈키가 이 갈고 준비했다는 게 느껴졌습니다.
카운터 기술 대거 추가되면서 패턴 받아먹는 손맛이 아주 예술이에요.

특히 루나가론, 멜제나처럼 자체 강화 기믹 가진 몬스터들 딜 누적으로 강화 해제시킬 때 줌아웃 되면서 크게 나뒹구는 연출은 볼 때마다 속이 다 시원하네요.

딜 잘 넣으면 강화 해제로 이득, 못 넣으면 필살기.
특정 조건, 시간 안에 가둬놓고 몬스터랑 부대끼면서 어떻게든 반격하고 딜 우겨넣어야 하는 상황..
스즈키 그는 신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