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1 패치 적용과 함께 빠른 대전 게임에서 /전체 채팅이 비활성화됩니다.

2021년 동안 플레이어 행동 관련 체계를 개선하는 노력은 자리 비움과 고의로 죽어주기 등 게임플레이 기반 행동을 중심으로 이루어졌지만, 올해 언어폭력이 문제로 부상하고 있다는 피드백을 받았습니다. 리그 오브 레전드뿐만 아니라 라이엇 게임즈 차원에서 문제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여러 가지 변경사항을 준비하고 있지만, 곧 도입될 직접적인 변경사항이 있습니다. 11.21 패치 적용과 함께 빠른 대전 게임에서 /전체 채팅이 비활성화됩니다.

/전체 채팅은 팀 사이에 재미있는 교류가 이루어질 기회나 쾌활하게 농담을 주고받을 기회를 주지만, 현재 긍정적인 상호작용보다 부정적인 상호작용이 많습니다. 변경사항의 영향을 평가하기 위해 욕설 신고, 제재율과 더불어 설문 조사와 플레이어 여러분의 직접적인 피드백을 살펴보고자 합니다.

비활성화되는 기능은 /전체 채팅뿐입니다. 상대가 적 감정표현 무시 설정을 켜두지 않았다면 감정표현과 숙련도에 따른 감정표현, Ctrl+1~4 등은 여전히 적에게 들리고 보입니다. 게임 종료 화면의 채팅에서는 지금과 마찬가지로 팀 간 채팅이 가능합니다. 또한 여전히 팀 채팅을 통해 아군과 협력할 수 있습니다.

마지막 내용과 관련해 팀 채팅에서도 언어폭력이 일어난다는 점을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니 /전체 채팅 비활성화는 언어폭력을 완전히 근절하는 해결책이 아닙니다. 팀 채팅은 전체 채팅과 똑같이 부정적인 경험을 야기할 수 있지만, 아군과 호흡을 맞추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기 때문에 잠재적인 가치가 훨씬 높습니다.

그저 공격로 상대의 스킨을 칭찬하거나 내셔 남작 둥지에서 댄스파티를 주최하고 싶은 분께는 안타까운 소식일 수밖에 없음을 알지만, /전체 채팅의 영향으로 게임 내에서 만연해지고 있는 부정적인 분위기를 줄이기 위해서라면 치를 만한 대가라고 믿습니다.





요약: 이제부터 전체채팅 못함



이제 정치질이나 ??차이 같은거 안봐도 되곘군요
갓패치네

???: 이딴 패치하지 말고 트롤이나 처잡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