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로란트 인벤

발로란트 인벤

로그인하고
출석보상 받으세요!

발로란트 뉴스&정보

발로란트 커뮤니티

공통 커뮤니티

파티 바로가기

모바일 게임 커뮤니티

소모임 게시판

오픈 이슈 갤러리 같이 보고 싶은 유머 글이나 이미지를 올려보세요!

오픈 이슈 갤러리
 

광복절에 꼭 기억하고 추모해야 할 일본인



일본의 법학자 후세 다쓰지(布施 辰治. 1880~1953) 선생입니다.

변호사이자 사회운동가로서
당대 최고의 학벌 중 하나로 꼽히던 메이지대학 법학부를 졸업하고
지방 검사로 활동하던 중 생활고에 시달리다 자살을 시도한 모자의 사건에서
인권을 지켜주지 못하는 당시 법률의 한계에서 회의를 느껴 인권운동가의 길을 걷게 됩니다.

1911년, 한일강제합병 이듬해에 선생은 한 편의 논문을 발표하게 됩니다.
「조선의 독립운동에 경의를 표함」이라는 이 논문에서
선생은 한일합병을 일본의 불법적인 침략행위로 규정하고 조선의 독립운동을 지지하였으며
이로 인해 일본제국 경찰로부터 가혹한 취조를 받았지만, 이후 오히려 선생은 더더욱
조선의 독립과 조선 민중의 인권을 보호하는 활동에 매진하는 행보를 보입니다.

독립운동가들이 검거되었을 때 자진하여 변호를 맡았으며
관동대지진 당시 일본 민중의 분노를 조선인들에게 전가시킨 일본 군부의 행태를
가장 강력하게 비판한 지식인이기도 하였습니다.



(가네코 후미코 여사와 독립운동가 박열의 사진)

특히 독립운동가 박열과 가네코 후미코의 옥중 결혼 수속을 대신 맡아주기도 하였습니다.

참고로 박열은 독립운동가이고, 가네코 후미코는 일본 군부의 만행을 비판하는 아나키스트 사회운동가였으며 관동대지진 이후 조선인에 대한 무차별 체포가 벌어질 때 박열과 함께 체포되어 재판 후 사형선고를 받았습니다.

물론 당시 가네코 후미코의 변호인은 후세 다쓰지 선생이었고
이후 가네코 후미코가 옥중에서 의문사하였을 때 시신의 수습에 나선 것도 후세 다쓰지 선생이었습니다.
현재 가네코 후미코의 묘는 남편 박열의 고향인 경상북도 문경에 있습니다. 



(후세 다쓰지 선생의 위령비.
「살아야 한다면 민중과 함께, 죽어야 한다면 민중을 위해」)

광복 후에도 선생은 재일 한국인의 인권 신장을 위한 활동을 이어나갑니다.
재일 한국인들이 법적 소송에서 불이익을 당하고 있을 때, 그들을 위한 변호를 적극적으로 맡았으며
1946년에는 막 독립한 한국을 위해 「조선 건국 헌법 초안」을 작성하기도 하였습니다.

이후 6.25 전쟁의 참상까지 목격하고, 정전협정이 체결된 1953년 9월 13일,
72세의 나이로 정의와 양심에 따랐던 삶을 마치고 눈을 감았습니다.

그리고 2004년 대한민국 정부에서는 선생에게 대한민국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하였습니다.
EXP 175,242 (60%) / 185,001

Lv72 네이팜

I thought what I'd do was, I'd pretend I was one of those deaf-mutes.

레벨
Lv72
경험치
175,242 (60%) / 185,001 ( 다음 레벨까지 9,759 / 마격까지 8,508 남음 )
포인트

이니 224,223

베니 2,142

제니 2,168

명성
2,556
획득스킬
  • 9
  • 5
  • 1
  • 1
  • 5
  • 1
  • 5

댓글

새로고침
새로고침

오픈이슈갤러리 게시판

목록 글쓰기
10추글 즐겨찾기
오픈이슈갤러리
이미지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부산 '영어 도시' 추진... 반대 40% 레벨 아이콘 입사 05:15 85 0
(스압) 일에 지친 짱구 아빠 에피소드 레벨 아이콘 입사 05:14 93 0
다리 꼰 ITZY 유나 레벨 아이콘 입사 05:09 178 0
(움짤 多) 짧은 치마 은하 (비비지) 레벨 아이콘 입사 05:07 146 0
염색하니 더 예쁜 오마이걸 아린 (2) 레벨 아이콘 입사 05:02 178 0
레벨 아이콘 입사 04:58 223 0
손도끼로 아내를 살해한 남편 레벨 아이콘 입사 04:55 491 3
공시생 사망 들춰보니 ‘검은 청탁’… 부산교육청 줄징계 예고 레벨 아이콘 입사 04:52 329 0
정차했다 출발하려던 쏘나타에...'일촉즉발' 상황 레벨 아이콘 입사 04:49 470 0
법인세 깎아 줄어든 나라 세금, 월급쟁이들이 메꿨다  레벨 아이콘 입사 04:45 233 7
자기전에 20원 받아가라. 레벨 아이콘 DogDrip 04:30 372 5
그런데 강릉 미사일 건은 국방부 장관.합참의 다 대가리 박아야지 레벨 아이콘 인생막장곰탱 02:18 1,528 15
망사용료 관련 국정감사 영상 레벨 아이콘 인생막장곰탱 02:15 885 1
강릉 폭발 사고는 엄청 조용하게 넘어간듯 레벨 아이콘 년째백수 02:01 2,004 0
레벨 아이콘 명량거북 01:35 2,406 0
박순찬 화백 - 북한 미사일 규탄한다 레벨 아이콘 역체폿에포트 01:17 1,823 26
모든 것은 부메랑 레벨 아이콘 역체폿에포트 01:16 2,713 19
이상민: 여가부 기능 격하 아니야.. 장관급 본부야 레벨 아이콘 담마대사 01:09 1,222 7
국힘과 그 지지자들이 주장하던 윤석열차 표절시비 개박살 레벨 아이콘 담마대사 00:55 2,559 29
거지같이 입고 런던 패션위크 참석하기 레벨 아이콘 개구리 00:53 4,225 0
[속보] 與 윤리위, 이준석 전 대표에 '당원권 정지 1년' 처분 레벨 아이콘 사실난라쿤 00:30 1,681 0
애주가인가요? 레벨 아이콘 알카드소마 00:28 2,479 0
가카 북한에서 또 쐈답니다 레벨 아이콘 Busangiants 00:18 3,592 16
까르띠에 리오프닝 파티에 참석한 블랙핑크 지수 레벨 아이콘 문식 00:13 1,984 1
오늘 열린 부일영화상 mc 김남길, 수영 투샷 레벨 아이콘 문식 00:07 1,902 0
오늘 부일영화상 핸드프린팅 행사 유아인 기사사진 레벨 아이콘 문식 00:05 2,122 3
출석체크 해슴안해슴? 레벨 아이콘 사실난라쿤 00:02 441 8
국민의힘 레벨 아이콘 설레이는 00:02 2,485 14
하루 한번 강슬기씨 레벨 아이콘 강슬기 00:01 497 3
까르띠에 오프닝 파티 송강 레벨 아이콘 문식 23:59 2,353 3
전국학생만화공모전이 공평한 이유 레벨 아이콘 역체폿에포트 23:57 3,512 3
ㅎㅂ) 뒷태 레벨 아이콘 초보작 23:43 7,169 2
독일 성매매기업 황제의 최후-인신매매 레벨 아이콘 santorini 23:26 6,377 3
베트남 다낭호텔 수영장에서 한국인 감전사 레벨 아이콘 슬기로움 23:26 3,302 0
리틀 네모 후속작 레벨 아이콘 오늘도피씨방 23:25 671 0
성매매에 관한 생각 레벨 아이콘 현생살기 23:22 4,113 2
지금 20대 남자들이 늙어버리면 생기는 일 레벨 아이콘 검찰총장 23:20 5,732 1
더불어민주당 레벨 아이콘 역체폿에포트 23:18 2,695 50
이준석 가처분 기각에 대해 레벨 아이콘 우리곰주님 23:18 1,425 0
우리 부모님세대는 잠은 언제잔거임?? 레벨 아이콘 검찰총장 23:14 3,047 1
게임 환불 사유.gif 레벨 아이콘 배트리어 23:14 4,845 0
임신한 친구 와이프 썰 레벨 아이콘 검찰총장 23:13 6,573 8
우리집보다 보수적인 집 나와보라는 네티즌 레벨 아이콘 검찰총장 23:12 3,448 0
아들의 결혼선언에 백만장자 반응 레벨 아이콘 검찰총장 23:10 3,292 0
펌)게임위가 '경품보상 게임' 합법화를 시도함.jpg 레벨 아이콘 낭만블루스 23:08 1,546 4
레벨 아이콘 전자팔찌 22:54 5,111 8
윤석열 정부는 전범국 일본에 구걸 외교 중단하라 레벨 아이콘 역체폿에포트 22:51 1,251 9
국민이 아닌 인민을 부르는 자 레벨 아이콘 닉네임해야대 22:43 3,099 1
전여친이 나한테 남친생겼다고 하는건 뭐지... 레벨 아이콘 전자팔찌 22:41 6,007 1
자세 요염한 채수빈 레벨 아이콘 입사 22:40 6,494 0
목록 글쓰기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구미로 9번길 3-4 한국빌딩 3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 신문 위원회 배너
isms 인벤 온라인 서비스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