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쳐가는 이야기라지만

똥안닦고 나온 기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