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출처 : https://ko.wowhead.com/news/325067


와우 헤드 사제 가이드 작성자가 특성 별 티어 효과에 대한 의견을 남겼습니다.


■ 수양 사제

2세트 - 신의 권능: 보호막 또는 어둠의 치유를 시전하면 15%의 확률로 다음 어둠의 치유를 마나 소모 없이 즉시 시전할 수 있습니다.
4세트 - 어두운 면의 힘이 회개의 효율을 45%만큼 증가시키며, 신의 권능: 광휘를 시전하면 발동합니다.

수양 사제의 세트 보너스는 공격대보다는 5인 던전에 훨씬 더 유용하며, 현재 수양 사제가 공격대에서 큰 이점을 보여주고 있고 반대로 고단 쐐기에서는 마나 수급 문제 때문에 고생한다는 점을 감안하면 그렇게 나쁘지는 않습니다.

특히 2종의 경우 수양 사제를 좀 더 기동적이게 만들어줄 수 있으며, 4종의 경우  회개의 가치를 조금 높여줍니다만, 군단의 7.2.5 패치부터 계속해서 수양 사제의 기술 중 하나였던 신의 권능: 광휘 연속 시전이 포함되지 않았다는 점은 꽤나 이상한 일입니다. 물론 이를 거의 연속으로 시전하는 일이 없는 던전의 경우 피해량을 높여주는 좋은 보너스일 것이나, 수양 사제가 피해를 입히는 방식으로 파티를 더 제대로 치유하려면 좀 더 강력한 것이 필요합니다.

특히 2종의 경우 환희 또는 명료한 정신 중 무엇을 선택해야 하느냐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만큼 이에 대한 해답을 제시할 수 있어야 하며, 지배의 조각을 대체하는 것 치고는 현재  회개의 상태가 무척 좋지 않기 때문에 공격력을 증가시켜준다 하더라도 예전 군단 시절처럼 느껴지기에는 아직 갈 길이 먼 상태입니다.


■ 신성 사제

2세트 - 빛의 권능이 성스러운 대화를 발동시켜 빛의 권능이 영향을 끼치는 다음 주문의 재사용 대기시간을 15초만큼 감소시킵니다.
4세트 - 성스러운 대화가 빛의 권능이 영향을 끼치는 다음 주문의 효과를 35%만큼 증가시킵니다.

신성 사제의 세트 보너스는 현재 전문화의 강점에 오히려 더 중점을 두고 있습니다만, 현재 신성 사제의 플레이 스타일이  집중된 섬광을 통한 치유에 중점을 두고 있음을 감안하면  빛의 권능: 신성화를 위해 로테이션에  치유의 기원을 추가하는 것은 꽤나 이상하고 어색한 일이 될 것입니다. 4종 역시 마치 선택지를 제공하는 척 하지만, 당연히 누구든 약한  치유의 기원에 이 버프를 사용하느니 당연히 계속해서  치유를 찍어누르는 데 사용하지 않겠습니까?

나쁘지 않은 보너스라는데는 이견이 없으나, 좀 더 흥미로운 세트 보너스를 원한다면  희망의 상징과 관련된 것이 차라리 더 낫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 암흑 사제

2세트 - 대상에게 걸린 주기적 암흑 피해 효과마다 어둠의 생각이 발동할 확률이 15%만큼 증가합니다.
4세트 - 어둠의 생각을 소모하면 8초 간 그림자가 살아 움직입니다. 그림자는 플레이어를 쫓으며 대상에게 지속 시간에 걸쳐 (주문력의 138.4%)의 암흑 피해를 입힙니다.

암흑 사제의 티어 보너스 세트는 모두  어둠의 생각에 관련되어 있으며, 암흑 사제로 게임을 즐기며 경험하게 될 단점들을 극대화시키고 있습니다. 이미 더 강력하고 흥미로운 것들이 잔뜩 포진해 있는 로테이션에 정신의 채찍을 강제하는 것은 플레이 스타일을 더욱 어렵게 만들 뿐만 아니라, 이동에도 더욱 민감하게 만들고 훨씬 더 재미없게 만들 뿐입니다. 게다가, 광역 전투에서는 아무런 쓸모가 없다는 점과 로테이션을 쓸데없이 더욱 어렵게 만든다는 점까지 감안하면 오히려 암흑 사제에게 벌을 내리는 보너스가 아닐까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