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제공 - 아이봉크리에이티브


'오늘부터 연애왕'의 개발사 아이봉크리에이티브는 금일(19일) 새해 첫 타이틀로 '소녀와 디저트'를 구글플레이에 출시했다고 밝혔다.

달달한 퍼즐게임 '소녀와 디저트'는 모빌팩토리(대표 배영진)에서 개발한 한붓그리기 방식의 스테이지형 퍼즐게임으로, 디저트에 중독된 소녀의 기나긴 식탐 여정을 퍼즐로 구현했다.

아이봉크리에이티브 정봉재 대표는 “모빌팩토리 사무실에 놀러 갔다가 배영진 대표가 요즘 신작 마이리틀팜과 슈팅히어로 론칭으로 바빠서 '소녀와 디저트'의 출시를 미루고 있다고 하길래 아이봉크리에이티브에서 마무리해서 출시하자고 제안하여 함께 론칭하게 되었다”고 출시동기를 전했다.

'소녀와 디저트'는 먼저 한국에서 우선 출시되며, 향후 글로벌서비스를 준비 중에 있다. 또한, 아이봉크리에이티브는 자체 개발작인 프로젝트명 '래빗'을 1분기 중 서비스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