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브 샌드박스가 9일 진행된 2021 신한은행 헤이 영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2 팀전 결승에서 지난 시즌1에 이어 2연속 우승에 성공했다. 리브 샌드박스는 결승에서 지난 결승 진출전 자신들에게 패배를 안겼던 블레이즈를 상대로 스피드전 4:1, 아이템전 4:2로 완벽히 상대를 제압했다.

이하 리브 샌드박스 박인수의 인터뷰 전문이다.


Q. 팀전 2연속 우승을 차지한 소감은?

2019년 이후 올해도 2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짜릿하고, 기분이 좋다. 팀원들에게 정말 고맙다.


Q. 블레이즈전을 준비하면서 가장 염두한 부분이 있다면?

팀 전체적으로 상대했을 때 어떻게 하면 이길 수 있을지 생각했다. 뻔한 것들보다 새로운 방법이라도 좋으니 팀적으로 할만한 것들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Q. 이번 시즌에 했던 전략 중 기억에 남는 건?

V1 메타가 주류였는데, X엔진도 활용하고 우리팀에 맞는 색깔을 찾아갔다. 카트 바디적으로 다양한 연구를 했던 것 같다.


Q. 골스블을 깜짝픽으로 사용하는 경우가 가끔 있다.

몸싸움이 좋지 않다고 평가 받는데, 잘만 사용하면 유리한 구간이 많다. 사람들이 많이 기용하진 않지만 자신감을 가지고 많이 연습을 하다 보면 분명 장점이 있는 바디다.


Q. 팀 내 숨은 MVP가 누구라도 생각하나?

다 MVP라고 생각하지만, 오늘 박현수 선수와 호흡이 정말 좋았다. 개인적으로 MVP는 박현수 선수다.


Q. 결승 후 예정된 스케쥴이 있나?

일단 개인 방송을 킬 예정이다(웃음).


Q. 이제 다음 목표는 무엇인가?

2021년의 해를 샌드박스의 해로 만들겠다고 했다. 이제는 슈퍼컵이 남아 있기에 슈퍼컵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야 할 것 같다.


Q. 개인전에 대한 아쉬움은 없나?

이번 시즌 개인전 연습을 많이 하지 못했다. 다음에는 둘다 우승을 노려보도록 하겠다.


Q. 끝으로 팬들에게 한마디

이번 시즌도 끝까지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린다. 개인전은 아쉽지만, 팀전을 우승을 차지했으니 팬들도 오늘 저희와 함께 기쁨을 누렸으면 좋겠다. 정말 감사하다.